[온라인 와글와글] 소대원 모두 금연하면 포상휴가 “말년 병장이 문제겠네”

군대에서 소대장과 전 소대원이 담배를 끊으면 포상휴가를 받는다. 국방부는 31일 ‘세계 금연의 날’을 맞아 현재 40% 수준인 장병들의 흡연율을 2020년까지 30%로 낮춘다는 목표로 금연 사업계획을 발표했다.

먼저 소대장과 전 소대원이 함께 금연하는 소대를 선정, 이들 모두 금연에 성공하면 파티를 열고 포상휴가를 주기로 했다. 금연 우수부대를 선정해 포상도 한다. 최우수부대 5곳에는 장관 표창과 400만 원 상당의 포상품을, 우수부대 40곳에는 200만 원 상당의 포상품(운동기구ㆍ당구대)이 각각 제공한다. 원하는 장병에게는 7월부터 흡연 욕구와 금단증상을 줄여주는 금연치료제를 처방할 예정이다.

네티즌은 “비흡연자도 포상 대상이 되는 건가”, “말년 병장이 훼방만 안 놓으면 성공할 듯”, “안 그래도 힘든데, 담배라도 피우게 내버려두지”, “국방부는 병사들의 실생활을 알기나 할까” 등 부정적 반응을 보였다.

dragonfly@etoday.co.kr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