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늘위 궁전` 세계 최고가 왕복 1억원 항공권 등장

왕복 요금이 얼추 1억원인 세계에서 가장 값비싼 항공권이 등장했다. 아랍에미리트(UAE) 에티하드항공은 영국 런던과 호주 멜버른 간 11만1천 호주달러(9,600만원)짜리 왕복 항공권을 판매하기 시작했다고 데일리 메일 호주판이 3일 보도했다. `레지던스`로 명명된 이 항공권 구매자에게는 에어버스 A380의 11.6㎡ 공간에 거실과 침실, 샤워실이 제공된다. 전담 승무원과 요리사가 배치되고, 거실에는 32인치 평면 LCD TV, 가죽 소파, 접이식 식탁이 마련된다.

침실에는 더블 침대가 있고 벽에는 27인치 TV가 걸려 있는가 하면 욕실에서는 샤워를 할 수 있다. 이 항공권의 가격은 이전 세계 최고가인 미국 뉴욕과 인도 뭄바이 간 10만5천 호주달러(9천만원)를 뛰어넘는 것으로 에티하드항공 측은 편안함과 엔터테인먼트 등 기내에서 제공할 수 있는 서비스를 총동원했다고 강조했다. [디지털뉴스팀]

한국경제TV - wowtv.co.kr 최고를 향한 끊임없는 도전! 보는 재미와 버는 기쁨! 기술혁신을 통한 신속하고 정확한 정보전달을 드립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