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속 200㎞ '공포의 폭주 레이싱'..도로위 무법자들 결국

상습적으로 고급 외제차를 타고 고속도로에서 '폭주 레이싱'을 벌인 인터넷 동호회 회원들이 결국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서울 서부경찰서는 오늘(8일) 인터넷 레이싱 모임 'GLG' 회원 3명에 대해 도로교통법 위반 등의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하고, 20명을 같은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이들이 소유하고 있는 차량을 압수했습니다.


경찰에 따르면 이모(31)씨 등은 인천공항고속도로, 사패산터널, 춘천간고속도로 등에서 차량 사이를 지그재그로 운전하는 속칭 '칼치기'를 하는 등 지난해 8월부터 6개월 간 100회가 넘게 폭주레이싱을 했습니다.


이들은 사전에 정해놓은 출발지점에서 목적지에 먼저 도달하는 '롤링 레이싱'을 하기도 했습니다.


여기에 ECU맵핑, 배기관 불법개조 등 튜닝을 하고 레이싱 영상을 직접 촬영해 인터넷 카페와 SNS 등에 게시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경찰조사 결과 400여명에 달하는 이 모임의 회원 중 일부는 과거 같은 행위로 입건된 경력이 있음에도 다시 이 같은 위험한 레이싱을 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경찰 관계자는 "이들은 레이싱을 하면서 차량 속도를 200㎞까지도 냈다"며 "레이싱 도중 일행 간 사고는 보험금을 청구 할 수 없음에도 보험금을 청구한 보험사기 혐의까지 일부 확인돼 수사를 확대했다"고 밝혔습니다.



www.smartmedian.com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