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즌 초반 맹활약이 박병호에게 오히려 '독' 됐다

시즌 초반에 너무 잘 한게

오히려 박병호에게 독이 된 듯 합니다.

박병호가 미네소타와 입단할 때만 해도

하위타순에서 타율 2할5푼에 20홈런만 쳐도 성공이라는 평가가 대세였습니다.

하지만 박병호가 파워를 자랑하면서 기대치는 더 높아졌습니다.

반면 팀성적은 바닥을 헤매면서 박병호의 부담은 가중됐습니다.

적응이 필요한 루키라는 점을 고려하면 부담 없이 타석에 서야하는데 팀 사정이 이렇다 보니 팀을 먼저 생각하는 박병호의 슬럼프는 더 길어지고 있는 듯 합니다.

아래 기사 전문입니다.

[스포츠서울 이환범선임기자]타격부진에 빠진 박병호가 경기 중 대타로 교체되는 수모를 당했다. 현지언론은 박병호가 매일 경기에 나설 자격이 있는가라고 의문을 제기하며 깎아내리기에 나섰다.

박병호는 12일(한국시간) 미국 미네소타주 미니애폴리스의 타깃필드에서 벌어진 보스턴 레드삭스와의 홈경기에 6번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해 3타수 무안타 삼진 2개로 경기를 마쳤다. 4-5로 뒤진 2사1루서 미네소타 폴 몰리터 감독은 보스턴 우완 구원투수 다자와 준이치를 상대하기 위해 박병호를 빼고 좌타자 오스왈도 아르시아를 내보냈다. 박병호는 이에 앞서 상대 왼손 선발 에두아르도 로드리게스에게 2회와 4회 연속 삼진을 당해 전날 포함, 6연타석 삼진으로 물러났다. 5회엔 상대 우완 구원투수 히스 헴브리의 슬라이더를 노렸지만 2루수 뜬공으로 물러났다.

현지 중계진도 박병호의 삼진에 우려를 나타냈다. 박병호는 53경기에서 볼넷 18개를 고르는 동안 삼진은 66개를 당했다. 한 경기 두 개 이상 삼진을 당한게 17번인데 5월 이후에 14번(5월 9회, 6월 5회)이나 된다. 시즌 타율은 0.212로 내려갔다. 아메리칸리그 전체 꼴찌인 미네소타는 4-15로 패하며 다시 3연패 빠졌다.

박병호의 부진과 팀의 부진이 맞물리면서 현지 언론의 분위기도 싸늘해졌다. ‘ESPN 트윈시티’는 11일 미네소타가 보스턴에 1-8로 패배한 뒤 ‘박병호는 그가 매일 라인업에 들어갈 만한 자격이 없다는 것을 증명하고 있다’라는 제목의 컬럼에서 박병호의 최근 부진을 짚었다. 이 매체는 “11개의 홈런을 쳤지만 타점은 놀랍게도 20개가 안된다. 이 29세의 신인은 181타수에서 64개의 삼진을 당했다”고 지적했다. 이 매체는 수비에서도 공헌하지 못하는 박병호이기에 공격에서 더 좋은 모습을 보여야 하는데 그렇지 못하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박병호는 최근 7경기에서 타율 0.148, 30경기로 확장해도 타율 0.181로 부진하다. 메이저리그 루키이긴 하지만 극도의 타격부진에 빠져있으니 현지 언론의 냉정한 평가에 딱히 반론을 제기하기도 힘들다. 하지만 미네소타의 한심한 공격력과 마운드를 생각하면 박병호에게 쏟아지는 비난이 다소 가혹하다는 생각을 지울 수 없다.

미네소타는 팀타율 0.244로 전체 18위, 아메리칸리그 10위다. 톱타자 누네스(유격수)가 타율 0.327로 제 몫을 해주고 있지만 중심타선은 박병호 뿐만 아니라 대부분 제 역할을 못 한다. 4번타자 플루프(3루수)가 타율 0.239, 도지어도 0.230에 그치고 있다. 박병호와 함께 팀내 홈런 공동 1위(11개)인 미겔 사노가 27타점으로 1위고 20타점 이상은 박병호를 포함해 5명 밖에 안된다. 또 사노 역시 29볼넷을 얻는 동안 71개의 삼진을 당해 역시 삼진수가 많다.

박병호가 미네소타와 입단할 때만 해도 하위타순에서 타율 2할5푼에 20홈런만 쳐도 성공일공이라는 평가가 대세였다. 하지만 박병호가 파워를 자랑하면서 기대치는 더 높아졌다. 반면 팀성적은 바닥을 헤매면서 박병호의 부담은 가중됐다. 적응이 필요한 루키라는 점을 고려하면 부담 없이 타석에 서야하는데 팀 사정이 이렇다 보니 팀을 먼저 생각하는 박병호의 슬럼프는 더 길어지고 있는 듯 하다.

어찌됐든 이 모든 역경을 헤쳐나가야 하는 사람은 박병호 자신이다. 빠른 볼에 약점을 노출하고 있는데 사실 박병호가 속구에 약한 타자는 결코 아니다. 부담이 커지고 생각이 많아지다보니 어이없는 장면이 반복되고 있다.

white@sportsseoul.com

뉴스 그 이상의 스토리, 스포츠서울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윤석열 측 "문준용에 또 공공지원금, 수상하지 않나" 모두 정식으로 절차를 거쳐서 했고 아버지 빽으로 받았다는 근거는 단 1도 없는 대통령 아들로 명절날 괜한 시비걸지 말고 나랏돈 56억을 편취해서 1심에서 3년받고 보석으로 나와있는 윤석열 장모에다 연중행사로 사고치는 윤석열캠프 장제원 아들이나 신경써라 이자식들아 https://news.v.daum.net/v/20210921131620115?x_trkm=t
plus68
5
0
1
팔굽혀펴기의 효과 (쪼렙도 가능)
helljjang
20
42
1
술집에서 친구가 여자랑 있는 것을 보았다
ehghl123
269
92
28
GIF
미국에서 크게 화제가 되었던 사건
sheher
41
6
2
현지팬들이 오승환을 물고 빠는 이유
Parkbbang
201
18
9
싱글벙글 탈갤 이유.jpg
singlebingle
27
9
2
현시점 원탑이라고 생각하는 치어리더.jpgif
doobidooba
156
264
13
메이저리그 진출 첫 날 추신수가 집에 늦게 들어온 이유
water101
210
38
6
얼마전에 나온 MLB 역대급 타격폼
Parkbbang
200
64
25
GIF
잠실야구장에서 투수판을 밟고 시구한 윤보미
ggup
206
56
13
GIF
NFL 선수들이 외계인으로 불리는 이유 ㄷㄷㄷ
ldh2305
275
196
19
수건 접던 트레이너 뛰쳐 나오는 헬스장 빌런들.GIF
helljjang
65
19
7
GIF
트레이너들이 땅끄부부 싫어하는 이유
helljjang
42
11
4
길거리에 재료 가득! 가을철 몸에 좋은 ○○차
newsway
4
7
0
장제원 아들, ‘집유’ 기간 또 음주운전.. “민주진영 자제였어도?” 장제원 아들이 번번이 사회적 물의를 일으키고 범법행위를 저지르는 건 아버지 빽 집안 빽을 빼고는 설명하기 어렵다 아버지의 사회적 지위가 아들 비행의 배경이 됐다면 아버지도 말이 아닌 그 지위로 책임을 져야 한다 http://m.gobalnews.com/news/articleView.html?idxno=32832
plus68
5
0
1
이대호 사인 거부의 비밀
Parkbbang
359
54
48
우리는 송편 먹는데, 다른 나라는 뭐 먹지?
newsway
9
9
1
카메라를 발견한자의 신속한 대응
Jcyj0524
351
157
66
GIF
초보자가 틀리기 쉬운 헬스 자세들.jpg
helljjang
49
122
2
나이키가 마이클조던의 어머니에게 그렌절 박고 살아야 하는 이유
boogiewoogie
18
4
0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