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TV에선] '또 오해영' 서현진♥에릭, 청보리밭 뒹굴뒹굴의 최후는?… 경찰서행 "애정 사업 거하게 한다"

14일 방송된 tvN '또 오해영'에서는 화끈한 연애를 시작한 오해영(서현진)과 박도경(에릭)의 모습이 그려졌다. 그동안 못해본 애정표현을 다 해본다는 듯 오해영(서현진)과 박도경(에릭)은 떨어질 줄 몰랐다. 음향 촬영차 지방을 가게 된 박도경은 오해영과 한시도 떨어지기 싫어 누나 박수경(예지원)에게 오해영을 조퇴시켜 달라고 부탁했지만 거절당했다. 그러자 박도경은 직원들을 이용, 오해영의 회사에 가 형사로 위장해 그를 납치했다. 오해영은 차 안 박도경을 보고 안심했지만 회사 직원들은 오해영을 걱정해 경찰서에 확인했고, 데려간 사람들이 형사로 가장한 이들이란 것을 알게 됐다. 결국 청보리밭에서 애정행각을 벌이던 오해영과 박도경은 형사들에게 잡히고 말았다.

형사들은 "애정 사업 거하게 한다" 이들 커플을 바라봐 웃음을 자아냈다. 서현진, 에릭, 전혜빈 등이 출연하는 '또 오해영'은 이 날 TNMS 제공 8.1%의 시청률을 기록했다.

기정아 기자 jjonga1006@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넘나 읽고 싶은 신문… 경제신문 '이투데이'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