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하이 디즈니랜드' 과연 어떨까? CNN 리포터의 1일 생생 체험

지난 16일, 중국 상하이 디즈니랜드에 미국 CNN의 맷 리버스 리포터가 하루를 보냈습니다. 맷 리버스는 상하이 디즈니랜드 구석구석을 돌아다니며 시속 193km의 롤러코스터 트론 (TRON Light cycle Power Run) 등 각종 놀이기구도 타고, 디즈니랜드 기념품 샵 등을 구경하며 상하이 디즈니랜드의 풍경들을 소개했습니다.

<인기 동영상>

- 해경이 해체된 게 아니었어?

- 화장실 휴지로 만든 웨딩드레스…놀라운 변신

- 두 손가락 팔굽혀펴기 '거뜬'…79세 건강 비결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