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금 거래소 설립’ 이유는 지하경제 양성화

한국 정부가 박근혜 대통령의 정부지출 공약을 지키기 위한 세수 확보 차원에서 지하경제 양성화에 나섰다. 올해 말 시험가동을 거쳐 이듬해 1분기에 금 현물시장(금 거래소)을 설립하겠다는 계획을 밝힌 것이다. 개인투자자는 브로커를 통해 금 거래소를 이용할 수 있으며 개인투자자의 매매 단위는 1~10g으로 설정하되 금 실물 인출은 1kg 단위로만 허용된다. 금 거래소 운영은 한국거래소가 담당한다. *기사전문보기* http://goo.gl/uykO9G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