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징 車 구입, 사실상 불가능…번호판 경쟁률 '725:1'

베이징에서 사실상 자동차를 구입하기가 불가능해지고 있습니다.

베이징 지역신문 베이징천바오(北京晨报)는 베이징시 교통 부문의 지난 25일 발표를 인용해 "이번 자동차 번호판 추첨에서 이뤄진 소형 승용차 번호판 신청자 725명 중 1명만 당첨됐다"며 "확률로 계산하면 0.138%로 사상 최저치"라고 전했습니다.

교통 부문의 통계에 따르면 지난 8일 자정 기준으로 소형 승용차 번호판을 신청한 사람은 270만7천639명이었습니다. 또한 지난 1년새 소형 승용차 번호판 신청자 수는 3~6만명 가량 증가해 전년도의 10만여명보다는 다소 줄었지만 지난번 번호판 추첨에서는 신청자 265만명 중 1만3천688명이 번호판에 당첨돼 당첨률은 693대1이었습니다.

정부의 규제가 다소 완화된 신에너지 차량도 상황은 마찬가지입니다. 이번 추첨에 당첨된 신에너지 소형 자동차 번호판은 모두 1만5천74개로 올 들어 당첨된 번호판 수는 3만7천540개입니다. 이로 인해 올해 발급하기로 한 신에너지 자동차 전체 번호판의 73.6%가 발급됐습니다.

중국경영보(中国经营报)는 "지난번 번호판 추첨에서 발급된 소형 승용차 번호판은 693명 중 1명으로 당첨률이 0.14%였는데, 이번 당첨률은 0.138%로 이전보다도 낮다"며 "현재 추세가 지속된다고 가정하면 2051년에는 당첨률이 0.016%, 2061년에는 0.003%에 불과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베이징시 정부는 근년 들어 차량이 급속히 증가하자 지난 2011년 1월부터 차 번호판 추첨제를 도입해 매달 증가하는 차량 수를 제한해왔습니다.

출처: 온바오

[홍콩-중국컨설팅] 유니월드서비스 Since1993 Uni-World Services는 1993년 홍콩법인 설립이래 20여년동안 홍콩 및 중국법인 설립 컨설팅 운영을 수행하고 있습니다. www.uwstar.com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