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받는 여자의 19가지 법칙

사랑받는 여자의 19가지 법칙 1. 웃자! 웃어라! 남자든 여자든 눈이 마주치면 웃어라. 꼭 호탕한 웃음이 아니더라도 미소만으로 충분하다. 2. 로맨티스트가 되고 싶다면 편지를. 한 통의 전화보다는 한 통의 편지를 써라. 글로는 말로 표현하지 못하는 많은 것을 상대방에게 전할 수 있다. 3. 귀 기울여라! 상대방의 말을 열심히 들어주는 것처럼? 사랑스러운 모습은 없다. 좋아하는 사람의 이야기를 하는 것보다 좋아한 사람의 말을 들어주는 것이 효과만점! 4. 함께 있는 사람을 최고로 만들어줘라. 꼭 말로 "넌 최고야. 정말 잘한다!"라고 해주라는 것이 아니라 신뢰의 눈빛을 보내라는 이야기! 5. 싫어하는 사람에게도 관심을. 이 세상에 나쁜 사람은 없다는 생각으로 조금 마음에 안 들더라도 먼저 다가가는 용기가 당신을 더 빛나게 해줄것이다. 6. 매일 만나지 말아라. 아무리 친한 사이, 좋아하는 사이라도 매일 만나는 것은 별로다. 당신을 만나기 쉬운 사람이라고 여기면 곤란하다. 7. 바라지 않는다. 당신이 무엇인가 상대방에게 해주고 싶다면? 조건 없이 해주어라. 그리고 상대방에게 그와 상응하는 것을 바라지 말아라. 8. 솔직하게! 하지만 신비롭게! 솔직하게 자신을 보여 주는 것은 좋지만 어느정도의 신비감은 그 사람에 대한 궁금증으로 남겨두는 것이 좋다. 9. 긍정적인 사람으로 보여라. 매사에 부정적인 사람의 인상이 좋을 리 없다. 희망차고 기분 좋은 사람으로 보이려면 먼저 생각을 바꿀 것. 10. 함께 있으면 편안한 사람이 되라. 당신의 얼굴이 아무리 예뻐도 같이 있을 때 불편함을 느낀다면 두 번 다시 만나고 싶지 않을것이다. 좀 더 편안하게 다가갈 수 있도록 마음을 열면 모두에게 사랑받는 이가 될 수 있다. 11. 눈물 남발 금지! 눈물을 자주 흘리지 말아라. 위로해줄 지는 모르지만 당신의 매력지수는 그만큼 내려가고 있을 것. 12. 자주 뭐 할래? 라고 묻지 않는다. 상대방에 대한 배려라고 생각하면 오산이다. 지루하고 심심하다는 표현으로 들려 부담을 줄 수 있다. 13. 스타일리시! 옷을 많이 사서 유행에 따르라는 소리가 아니다. 자신만의 스타일로 개성을 표현한다면 호감 가는 사람이 될 수 있다. 14. 적당한 겸손. 겸손하다고 다 좋은 것만은 아니다. 적당히 겸손하고 당당해질 때는 당당해지는 것이 사랑받는 요인. 15. 책임감. 자신이 벌려놓은 일에 대해 책임감 있게 행동하는 모습은 무엇보다도 당신을 매력적으로 만든다. 16. 도전하는 사람. 해보지도 않고 쉽게 포기해 버리는 사람보다 용기를 가지고 도전하는 사람이 더 멋져보이는 것은 당연한 것! 17. 의심하지 말아라. "거짓말! 에이~ 정말?"이라는 소리를 자주하지 말아라. 의심하는 습관은 상대방에 대한 믿음이 없다는 것으로 들린다. 18. 배려해줘라. "내가 먼저"라는 생각을 버릴 것. 배려심 많은 사람을 싫어하는 사람은 없다. 19. 사랑과 친절을 구분하자. 모든 사람에게 친절한 것까지는 좋으나 어떤 사람에게는 상처가 될 수 있다. 우유부단한 행동은 하지 말 것.

하루5분힐링 - 행복을 나눠 드려요❤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이쁜 순우리 말들
acb3114
221
341
11
순우리말 모음2 반응이 좋아서 한번더 올려요^^
acb3114
123
146
8
결혼은 해도 후회, 안 해도 후회라고 하더군요. 그러나 현명한 사람은 후회 없는 솔로로 살거나 또는 후회하지 않을 상대를 고릅니다. - 생각을 뒤집으면 인생이 즐겁다
plus68
14
2
5
<Writing Club> 일기/에세이 글 쓰기 모임 #6
sookiki
11
1
7
GIF
짤줍 1211
goalgoru
51
13
11
"라면 먹고 갈래?" 나라별 표현법
visualdive
43
21
4
박노해의 걷는 독서 12.15
poetphoto
5
1
0
. . . . 🖌🖌
plus68
25
12
0
헤어지자는 말을 습관처럼 하는 연인
naaso
10
10
1
사랑은 어떤 화학적 성질을 가지고 있을까?
hanmunhwa0
8
6
1
(웃긴짤)행복했던 시간들..
acb3114
37
12
0
안경으로 바라본 세상
psh72928
6
1
1
그뿐이야
werio
6
1
1
미켈란젤로가 그의 가장 위대한 작품인 시스티나 성당의 600평방미터 넓이의 천장벽화를 그릴 때의 일이다. 한번은 그가 받침대 위에 올라가 누워서 천장 구석에 인물 하나를 조심스럽게 그려 넣고 있었다. 그때 친구가 다가와 이렇게 물었다. “여보게, 그렇게 구석진 곳에 잘 보이지도 않는 인물 하나를 그려 넣으려 그 고생을 한단 말인가? 그게 완벽하게 그려졌는지 그렇지 않은지 누가 안단 말인가?” 미켈란젤로가 말했다. “내가 알지.” - 미켈란젤로 동기
plus68
12
1
0
자라면서 점점 내성적으로 변했다는 사람들 특징
bookbanggu
14
18
1
도라에몽 아빠 에피소드 레전드.jpg
real896pc
142
48
11
더 나은 삶을 다짐하게 하는 책 3권
Marblerstory
4
11
0
아이패드로 그린 인물모작
YosubKim
8
3
0
공중파의 흔한 출생의 비밀.jpg
Roadst
19
9
1
#12 필사모임 <쓸모있씀!> 열두 번째 카드
magnum14
9
2
3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