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버지 차 훔쳐 편의점 돌진…점원 '날벼락'

10대 고등학생이 부모가 잠든 새벽에 아버지 차를 몰래 타고 다니다, 운전미숙으로 편의점으로 돌진했습니다. 친구 세 명이 함께 타고 있었는데, 밤을 새우며 일하던 편의점 종업원이 날벼락을 맞았습니다.

<인기 동영상>

-실수로 흘린 뭉칫돈에 '덜미'…24억대 상습 도박단 검거

-"최소 28명 사망" 러시아의 시리아 공습…생존자 수색 현장

-공무원·경찰관이 몰래 '찰칵'…솜방망이 처벌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