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이버 N’gels X 소셜벤처] 순간의 아름다움, 삶의 패턴을 추출하다

‘서울시 성북구 성북로23길, 삼선교로14길, 북악산로5길, 아리랑로19다길.’ 좁다란 골목이 이어지는 거리의 풍경이 집안으로 들어왔다. 쿠션, 액자, 엽서가 되어 돌아온 일상의 패턴들. 어디선가 한 번 보고 스쳐 지나간 그 순간을 포착한 이들은 누구일까?

(2016년 늦봄, 서울특별시 성북구 삼선동3가 골목길에서 만난 패턴)

새삼스럽다는 표현이 참 잘 어울리는 이 브랜드의 이름은 스포이드. 작년 9월 시작한 디자이너 2인 프로젝트이다. 마치 포토샵에서 스포이드 모양의 아이콘을 선택하면 사진이나 그림의 색상이 그대로 추출되는 것처럼, 스포이드는 일상의 패턴을 추출하여 인테리어 소품으로 재탄생시킨다.

(‘종로’, ‘국악로’, ‘삼선교로14길’, ‘흑석로5길’의 패턴을 담은 쿠션)

스포이드의 제품을 처음 접한 사람들의 반응은 비슷하다. ‘신기하다, 신선하다.’ 그리고 ‘이런 곳이 있는 줄 몰랐다.’ 거리 이름을 그대로 제품에 담았지만, 해당 거리를 매일 지나는 사람이라고 해도 스포이드가 포착한 그 순간을 기억하는 사람은 그리 많지 않다. 스포이드가 아무도 모르는 장소를 발굴해서가 아니라 우리가 그만큼 주위에 무관심하기 때문이다. 이렇듯 스포이드는 앞만 보고 달려가는 사람들에게 작은 경종을 울린다. 주위를 좀 둘러보라고, 이렇게나 예쁜 것들이 많다고.

사실 스포이드를 시작하기 전까지는 김도경, 이희정 공동대표 역시 다른 사람들과 마찬가지로 밤낮없이 일만 하기 바빴다. 대학 동기인 두 사람은 미술을 전공하고 각각 공연과 영화에서 공간을 구성하는 일을 담당했었다. 컨셉에 따라 공간을 분석하고 그에 맞는 작은 소품 하나하나를 직접 손수 만들어 채워 넣는 작업으로 졸업 후 약 3년간 일에만 전념해왔다. 그러던 중 싱그러운 여름이 한창이던 8월의 어느 날 카페에 앉아 창밖을 내다보던 두 사람은 결심했다. 일상의 아름다움을 포착하는 그들만의 활동을 시작해보기로 말이다.

먼저 나선 건 이희정 대표였다. 두 사람이 자주 나누던 이야기를 바탕으로 서울시에서 주최하는 사회적경제 아이디어 대회, 위키서울에 서류를 제출했고 당당히 합격자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되면 한다’던 두 사람의 마음이 ‘하면 된다’로 바뀌는 순간이었다. 그렇게 두 사람은 성북구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나섰고 종로와 마포, 동대문 등 서울 곳곳의 패턴을 수집해나갔다.

(‘무산로’, 통일로’, ‘보문로31길’, ‘자하문로5길’, ‘수표로28길’, ‘세종대로’, ‘통일로780번길’, ‘숲정이2길’, ‘한강대로’, ‘성북로23길’, ‘흑석로13길’ 컵 코스터)

시간이 지날수록 ‘익숙해서 놓치기 쉽고 가볍게 여겨지기 쉬운 각 지역만의 고유하고 독특한 삶의 모습을 아름답게 담아낸다’는 이들의 소셜미션에 공감하고 힘을 더해주는 사람은 점점 늘어났다. 사회연대은행과 사회적기업가 육성사업, 네이버 엔젤스 등이 그 예로 스포이드는 지금도 여러 손길을 힘입어 자신만의 색과 결을 다듬어 가고 있다.

그중에서 네이버 엔젤스는 스포이드가 서울을 넘어 다른 지역으로도 눈길을 돌릴 수 있도록 도와주었다. 엔젤스와 함께 스포이드가 선택한 도시는 강릉. 누구에게나 사랑받는 대표적인 휴양도시이다. 스포이드는 현재 엔젤스의 후원을 바탕으로 여름의 강릉, 그 푸름을 담는 지역프로젝트 <spuiiit_강릉> 를 이어나가고 있으며 작업물은 8월 말 공개될 예정이다.

(강원도 강릉시 강동면 정동진리의 바다를 담은 손수건, ‘정동역길’)

언젠가부터 북유럽이란 세 단어가 점령한 국내 인테리어 시장. 그 안에서 일상의 거리, 골목을 이야기하는 스포이드의 등장은 그 존재만으로도 반갑고 정겹다. 그 마음은 십 년이면 강산도 변한다지만, 해도 해도 너무 할 정도로 빠르게 옷을 갈아입는 우리나라의 거리를 생각할 때도 마찬가지다. 동시에 스포이드가 추출한 패턴을 돌아보며 다시 한 번 작은 다짐을 해본다. 이대로 소중한 일상을 모두 잃어버리기 전에 잠깐 멈춰보자고. 이 순간을 조금이라도 더 간직하고 기록하자고 말이다.

스포이드를 다시 한 번, 한눈에 보는 1문 1답

스포이드는?

일상의 패턴을 추출하여 인테리어 소품을 만드는 브랜드다. 거리의 담장이나 산책로, 낙서 자국 등 해당 공간 특유의 색과 질감을 담은 쿠션 등을 만든다.

어떤 제품이 있나?

쿠션, 캔버스 액자 등 패브릭 소품이 주를 이루며 손수건이나 휴대폰케이스처럼 편하게 휴대 가능한 상품들도 만들고 있다. 실내에 변화를 줄 수 있는 인테리어 소품군을 더 제작해나가고 싶다.

패브릭에 초점을 맞춘 이유는?

면 고유의 따뜻한 색감이 스포이드가 찾은 패턴과 잘 어울린다고 생각했다. 또 다른 공간에서 발견한 패턴이 패브릭을 통해 다른 공간에 들어간다는 점이 좋았다.

소비자 반응은 어떤가?

오프라인에서 보면 신선하고 독특하다는 말씀을 많이 해주신다. 보도블록 쿠션을 사가면서, 길바닥에서 자는 느낌이 나겠다며 좋아하시는 분도 있었다. (웃음)

각자 좋아하는 패턴은?

(이희정) 나는 벽돌을 좋아한다. 엠보싱 들어간 촌스러운 유리도 좋고. 주로 올드한 걸 좋아하는 편이다. /(김도경) 건물 표면에 노출된 파이프가 좋다. 모양도 방향도 제각기 다른 모습이 재밌다. 또 빛이 들어오는 찰나의 순간이 빚어내는 모양에 관심이 많다.

서울 안에서 지역별로 특징이 있다면?

종로는 확실히 오래된 도시의 색채가 강하다. 서촌이나 북촌, 동묘 쪽은 근대적인 건물이 주를 이루고 외국인이 많이 사는 지역, 젊은 사람이 모인 지역 등 지역별 특징에 따라 미묘하게 다른 부분이 있다.

제품 제작 과정은?

일단 지역을 돌아다니며 패턴을 발견하고 촬영과 함께 주소를 기록한다. 이후 사진을 추리며 보정 작업을 진행하고 해당 패턴에 어울리는 제품을 생산한다. 쉽게 발견-탐색-기록-제작의 순서.

스포이드 제품의 매력은?

익숙해서 놓치기 쉬운 각 지역의 고유하고 독특한 삶의 모습이 담겨있다는 점. 삶을 뽑아내어 삶에 담아내는 작업이 스포이드라고 생각한다.

스포이드 바로가기 (클릭!)

네이버 엔젤스는 15년 이상 임직원의 자발적인 후원금을 바탕으로 조성된 네이버 자체 사회공헌활동 브랜드입니다. 스포이드는 2016년 엔젤스가 지원한 국내 16개 소셜벤처 중 하나로 엔젤스는 스포이드의 꿈을 응원합니다.

사람이 만들어 낸 문제는 사람의 힘으로 다시 해결 할 수 있습니다. 베네핏은 좋은 의도를 넘어서 세상의 문제들을 보다 근본적으로 해결하기 위해 만들어졌습니다. 이를 위해 ‘사회혁신’을 키워드로 더 나은 세상을 만들고자하는 사람들과 아이디어를 찾고, 이야기하고 만들어가고 있습니다. - Facebook : fb.com/benefitmag - Homepage : benefit.is - Tel: 070-8762-1100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탄생색, 365일 내 생일의 색은?
goalgoru
155
226
13
미국에서 크게 화제가 되었던 사건
sheher
27
4
2
신용호 - 먼저 자기 자신에게 투자하라
newsway
46
56
1
월급을 가장 많이 받는 직업은?
newsway
42
52
8
[ 전 세계 디자이너가 사랑하는 사이트 ]
freemoa
327
1009
8
외국인들도 환장할 스타일이라는 한국식 인테리어.jpg
ggotgye
179
187
9
은행에 돈을 갚을때, '원리금 균등상환'과 '원금 균등상환' 무엇이 좋을까?
Marblerstory
43
63
1
뉴스저작권 침해사례를 알려줄게!
patent456
2
0
0
[ 디자이너가 사랑하는 폰트 추천편 ]
freemoa
218
513
6
소비를 부르는 디자인 상품들♥
Singpl
222
412
7
짤줍 0921
goalgoru
27
4
0
수사를 특검에 맡기는 건 자살행위나 다름없다 무엇보다 지금은 법조카르텔이 진영싸움의 첨병노릇을 하며 '네편유죄 내편무죄'를 공식화하는 상황에서 특검이 공정하게 수사한다는 보장이 없기 때문이다 따라서 국짐당의 특검주장은 이재명을 특검의 힘을 빌어 제거하겠다는 차도살인지계다 https://m.ytn.co.kr/news_view.php?key=202109201755006728&s_mcd=0101&pos=018
plus68
6
0
2
최근 각종 SNS에서 난리난 여행용 캐리어 ㄷㄷㄷ
sinbake
416
727
167
수상할 정도로 빠른 한국
zatoichi
60
28
8
결식 아동 꿈나무 카드 거부하는 식당들  ㅜㅜ
harang0610
45
7
9
우리가 몰랐던 식인어 피라냐의 진실
n0shelter
55
11
3
[ 디자이너를 위한 참고 사이트 7 ]
freemoa
309
798
5
피라미드 구조의 미스테리.jpg
ggotgye
33
12
4
아프간 여성들이 부르카 대신 전통의상 입은 모습 챌린지 중인데
dokkebii
48
15
7
싱글벙글 탈갤 이유.jpg
singlebingle
18
7
2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