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켓몬 잡다가 밤샘, 간절곶 못 떠나... 우리도 울주갈까?

증강현실(AR) 모바일 게임 '포켓몬 고' 열기가 휴가철을 맞아 확산되는 양상입니다.

지난 22일 간절곶 일대에서 포켓몬 고를 할 수 있다는 소식이 SNS를 통해 알려지자 늦은 밤까지도 게이머들이 몰려들어 그 열기가 밤새 이어졌는데요.

울산과 가까운 부산, 대구, 김해, 창원 등지에서 낮보다 더 많은 인파가 찾아오면서 150대가량을 수용할 수 있는 간절곶 주차장에 차량이 꽉 들어찼고 주변 도로 옆으로도 차량이 길게 늘어섰습니다.

본격적인 휴가철을 맞았지만, 인근 진하해수욕장보다 간절곶에 오히려 방문객이 많은 진풍경이 벌어졌습니다.

게임 속 '체육관'으로 알려진 간절곶 등대 맞은편 소망우체통 주변에 특히 많은 사람이 모였습니다.

언뜻 보아도 100명이 넘는 사람들이 소망우체통과 석상 주변에 서서 달빛을 받으며 포켓몬 고 삼매경에 빠졌는데요.

이날 오후 10시께 400여 명까지 모인 인파는 23일 오전 0시를 넘기면서 서서히 줄어들기 시작했지만 50∼60명의 게이머는 아예 밤을 새웠습니다.

일부는 간절곶을 떠나지 못하고 차 안에서 쪽잠을 자기도 했습니다.

#모바일게임 #게임 #포켓몬고 #포켓몬 #울주 #간절곶 #소망우체통

www.smartmedian.com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