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베 총리, 일단 할머니들을 만나야”

등록 2016-07-28 15:01 수정 2016-07-28 15:09 “버락 오바마 대통령이 지난 5월 히로시마에서 피폭자들과 대면할 때 아베 신조 총리는 바로 옆에서 그 광경을 지켜봤다. 아베 총리는 왜 (오바마 대통령처럼) 피해자들을 직접 만나 자신의 마음을 전하지 않을까.” 일본군 ‘위안부’ 문제 해결을 위한 12·28 합의에 대해 한-일 시민사회 내부엔 적지 않은 견해차가 존재한다. 이 합의는 ‘백지철회 되어야 한다’는 목소리가 높은 한국과 달리 일본에선 위안부 운동을 오랫동안 진행해 온 운동권 내부에서도 ‘합의의 정신을 살려 보완해 가야 한다’는 견해가 다수를 차지하고 있다. 일본의 전후보상 문제 해결을 위해 오랫동안 활동해 온 다나카 히로시(79) 히토쓰바시대학 명예교수는 27일 <한겨레>와 만나 “아베 총리가 나눔의집 등을 방문해 할머니들과 직접 만나야 한다”고 말했다. 다나카 교수가 내놓은 선례는 3가지다. 1992년 미국 정부가 2차대전 중 일본계 미국인들을 강제수용했던 사건에 대한 미국 사회의 대응이었다. 조지 H. 부시 대통령은 당시 102살이던 일본계 미국인 할아버지와 직접 만나 사죄 편지와 함께 2만 달러의 배상금을 지급했다. 또 미하일 고르바초프 초대 러시아 대통령도 1991년 4월 방일에 앞서 하바로브스크에 있는 일본인 시베리아 억류자들의 묘지를 참배하고, 일본에선 피해자 단체와 만났다. 다나카 명예교수는 “미국과 러시아는 2차 대전의 전승국이었지만 전쟁 중에 벌어진 부정의를 시정하는 과정에서 국가의 최고 책임자가 피해자와 직접 만나 자신의 마음을 전했다. 이것이 당연한 일이라고 본다”고 말했다. 물론, 아베 총리는 위안부 피해 할머니들과 만나기는커녕 자신의 입으로 사죄의 말을 언급하는 것조차 거부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다나카 명예교수가 평소 지론을 다시 확인하게 된 계기는 지난 5월27일 이뤄진 오바마 대통령의 히로시마 방문이었다. 미국 국내에선 ’원폭 투하가 정당했다’는 의견이 다수였지만, 오바마 대통령은 피폭지를 방문하는 용기를 냈다. 물론 히로시마 연설에서 일본이 기대했던 ‘사죄’에 대한 언급은 없었지만, 원폭 피해자들을 직접 만나 대화를 나누는 용기 있는 모습을 보였다. 다나카 명예교수는 “미국 대통령이 와서 쓰보이 스나오 등 피폭자 2명과 만나 악수를 하고 등을 쓰다듬었다. 사죄의 말이 없이도 손을 잡는 것만으로도 마음이 전해진다. 일본 우익들이 뭐라 하든 지금 현재 가장 뜨거운 문제인 위안부 문제 해결을 위해 서울로 가 할머니들의 손을 잡고 말을 걸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일본의 최고 지도자가 이런 모습을 보이는 게 진정 일본의 명예를 지키는 것”이라며 “일본 야당과 언론들이 총리에게 왜 이를 요구하지 않는지 이해하기 힘들다”고 말을 맺었다. 도쿄/글·사진 길윤형 특파원 charisma@hani.co.kr “아베 총리, 일단 할머니들을 만나야” http://www.hani.co.kr/arti/international/japan/754247.html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폭설때문에 이케아에서 하룻밤을 보낸 사람들.jpg
CtrlZ
28
2
2
배달음식 먹다 암살 당할 뻔함 (후기 있음)
fromtoday
17
4
2
SBS 궁금한 이야기Y 레전드
singlebingle
25
3
4
2021년 12월 2일(목) 추천 시사만평!
csswook
7
1
1
죽은 줄 알았던 딸이 살아있었던 사건.jpg
M0ya
46
5
7
당근마켓으로 동생 뺑소니범 잡은 누나.jpg
ggotgye
17
3
2
검사와 판사는 죄를 지어도 처벌받지 않는다. 기소율이 0.1~0.3% 수준. 일반 국민은 40%가 넘는다. 그리고 이제 최저시급도 낮추고, 주 120시간 넘게 일하고, 현장에서 깔려죽어도 개인 책임인 신세계가 다가오고 있다. 형벌은 너희들에게만 적용된다는 법위의 특권층이 지배하는 세상. -박태웅대표
plus68
12
0
1
 "국민에 충성한다는 신념으로 대통령 무한 책임 지겠다"
gwak0123
2
0
3
속이 꽉 찬 냉동만두를 찾아라!
newsway
13
15
5
11월 30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4
0
0
오늘자 믿기 힘든 잔악한 교통사고....jpg
dokkebii
44
5
7
전직 기레기가 알려주는 기사 읽는 팁
singlebingle
39
34
6
2021년 12월 1일(수) 추천 시사만평!
csswook
4
1
1
2021년 12월 3일(금) 추천 시사만평!
csswook
6
1
0
11월 29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6
0
1
2021년 11월 29일(월) 추천 시사만평!
csswook
6
1
1
12월 3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4
0
0
윤석열 "최저임금보다 낮은 조건에서 일할 사람 많다"
Voyou
37
3
23
특수부대 출신이 음주단속 걸리면 일어나는 일
zatoichi
28
5
7
GIF
2021년 11월 30일(화) 추천 시사만평!
csswook
6
1
0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