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정수 "부담돼 미치겠다, 우리도 만나야 되는거죠?"

김국진과 강수지의 열애 사실이 알려지면서

윤정수와 김숙도 다시 이름이 오르내리는데요

김숙은 ‘오빠 이 일을 어쩌면 좋아?’라고 했고,

이에 대해 윤정수는 ‘그러게… 잘 어울리는데, 왜 댓글은 우리 얘기가 더 많지?’라며

웃었다고 합니다~~

[스포츠서울 남혜연기자]‘치와와 커플’ 김국진-강수지의 열애 인정에 ‘염원 커플’ 윤정수-김숙의 마음은 어땠을까.

지난 4일 공개 열애를 선언한 김국진과 강수지 커플이 화제다. SBS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 속 예쁜 러브라인을 그렸던 두 사람이 실제 연인으로 발전하자, 자연스럽게 관심은 JTBC 예능프로그램 ‘님과 함께 시즌2 - 최고의 사랑’(이하 님과 함께)의 윤정수와 김숙에게 돌아갔다. 특히 이날은 ‘불타는 청춘’ 그리고 ‘님과 함께’ 모두 야외촬영이 있었던 날이었다.

윤정수는 5일 스포츠서울과 인터뷰에서 “혹시 김국진-강수지 커플의 열애 소식을 들었냐”는 질문에 “당연히 숙이와 얘기를 했죠. 우리 모두 축하했어요”라면서 “숙이와 이런 얘기를 했어요. ‘오빠 이 일을 어쩌면 좋아?’라고 했고, ‘그러게… 잘 어울리는데, 왜 댓글은 우리 얘기가 더 많지?’라며 웃었다”고 말했다.

특히 4일은 폭염주의보가 발령됐고, 실내와 실외 촬영을 번갈아 했던 만큼 두 사람의 체력소모가 많았다고. 예쁜 커플의 좋은 소식에 너무나 반가웠지만, 의도치않게 두 사람에게 쏠린 관심에 난감하기도 했단다.

윤정수는 “정말 부담스러워 미치겠어요”라고 너스레를 떨더니 “솔직히 오늘 촬영하는데 위축 되더라고요.(웃음) 사실은 프로그램을 보는 사람들의 기대치가 있잖아요. 우리가 느끼는 서로의 감정이라는 것도 있죠. ‘님과 함께’를 하면서 서로에게 의지하고, 고마워도 했어요. 프로그램이 잘 됐고, 많은 사랑을 받았잖아요. 사실은 내가 더 고맙죠”라며 김숙에 대한 고마움을 드러냈다.

이어 “사람들이 원하는 (연애)감정으로 바뀔 수도 있겠지만, 쉽지 않은 변화의 지점들이 있어요. 그 이유는 숙이와 저는 이성으로 보다는 동생으로 오랜기간, 아마 15년 정도를 봐왔던 사이잖아요”라면서 “많은 분들이 좋아하고, 응원해 주시는 만큼 차라리 내가 숙이에게 빠져들었으면 좋겠어요!”라며 위트있게 답했다.

윤정수의 말은 그랬다. 프로그램을 하면서 김숙과 많은 정이 들었다. 많은 사람들의 축복에 행복한 날이 더 많았지만, 지나친 관심에 오히려 위축되는 상황도 그 만큼 많았다. 무엇보다 ‘제2의 전성기’를 누리는 과정에서 함께 한 김숙에게 갖는 감정이 남다르지만, 나이가 있는 만큼 한 마디의 농담에도 신경을 쓰지 않을 수 없는 게 사람 윤정수의 솔직한 심경이다.

묘한 뉘앙스였다. 속마음을 공개적으로 밝힐 수도 없고, 그렇다고 프로그램을 좋아하는 사람들을 배려하지 않을 수 없는 상황이랄까. 윤정수는 마지막으로 ‘염원 커플’을 좋아하고, 응원해 주는 팬들을 위한 당부의 말도 잊지 않았다.

윤정수는 “새로운 커플이 탄생되다 보니, 마치 아직 커플이 아닌 우리가 비정상적으로 보일 수 있을 것 같아요”라면서 “아마 우리 커플이 만나지 않는 게 이상한 것 처럼 보이지 않아요?(웃음) 당부의 말씀을 드릴게요. ‘여러분의 깊은 관심이 마이너스가 될 수도 있어요!’ 아마 이것은 김국진-강수지 커플도 마찬가지일지도 몰라요. 그냥 예쁘게 지켜봐주세요”라며 밝게 웃었다.

whice1@sportsseoul.com 사진 | 김도훈기자 dica@sportsseoul.com

뉴스 그 이상의 스토리, 스포츠서울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박진영이 본인이 만든 안무중 최고라고 뽑은 작품
mumumimi
11
2
2
배우 민효린 근황 사진.jpg
mumumimi
26
8
6
반응 좋은 블랙핑크 미국 타임지(TIME) 화보.jpg
mumumimi
5
2
0
신입매니저가 경호원 출신일때.JPG
graymaan
18
0
0
대단한 연기력으로 두고두고 회자되는 드라마 장면들.gif
mumumimi
32
13
5
GIF
간댕이 부은 공무원 부부의 최후
paper22
19
5
4
남해 축산농협 적금 사태.jpg
fromtoday
15
3
1
황희찬 에스콰이어 화보.jpg
mumumimi
11
3
2
노을을 보고 윤여정이 한 말
dadara4
14
3
2
서로가 서로를 보며 글렀다고 생각했던 연예인들
kikibu
9
0
0
'아바타: 물의 길', 초당 제작비 2억 3천만원...역대급 스케일
Voyou
11
5
4
드라마는 해피엔딩 같으나, 이후에 주인공은 행복했을까 의문이 드는 드라마 주인공.jpg
mumumimi
9
5
1
얼마전 총상으로 사망한 육군 이등병 사건 근황
hyundo21
11
1
2
고등학교 시절 하숙집 할머니 찾아간 박나래 (눈물주의)
graymaan
12
1
3
페북(펌)
plus68
9
1
2
부자처럼 보이려고 가난해진다
dadara4
20
11
1
효연 개명피해자 목록
ehghl123
9
4
2
메이크업 하는데 2시간 걸렸다는 레전드 드라마 캐릭터.jpgif
GomaGom
45
14
1
GIF
이태원참사 직후 수사기관들이 유족들에게 '마약 부검'을 제안했다는 사실이 드러났어요. 참사 다음 날 윤석열이 주재한 중대본 회의 후 '압사'라는 단어를 빼라는 지시가 내려왔다는 것도요. 진상 규명을 하는 대신, 희생자를 마약 범죄자로 의심까지 해서 국민을 두 번 죽이는 패륜 정권이에요. (펌) 연두의 오늘그림
plus68
8
1
2
https://youtu.be/RAaHMChN-V0
plus68
4
1
0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