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시지

[117] 위대한 역할 - 마리아의 구원방주 수도회 [서론] 자기 목숨을 얻으려는 사람은 잃을 것이나 나를 위하여 제 목숨을 잃는 사람은 얻게 될 것이다 라고 한 내 말이 나와 내 어머니를 따르는 너희 모두에게 반드시 그대로 이루어지게 될 것이니, 걱정 하거나 두려워하지 말고 위대한 역할에 불림 받은 내 작은 영혼과 함께 모든 것을 나와 내 어머니에게 온전히 맡기고 순직하게 그대로 따르기 바란다(2008. 6. 30. 예수님). 그렇습니다. 주님과 성모님을 따르기 위해서는 제 목숨을 잃는 사람이 되어야 합니다. 걱정하거나 두려워하지 말고 이 세상 구원을 위한 위대한 역할에 불림 받은 작은 영혼 율리아님과 함께 주님과 성모님께 온전히 맡기고 순직하게 그대로 따라야 만 합니다. 마태오 복음(10:34~39) 말씀 내가 세상에 평화를 주러 온 줄로 생각하지 마라. 평화가 아니라 칼을 주러 왔다. 나는 아들은 아버지와 맞서고 딸은 어머니와, 며느리는 시어머니와 서로 맞서게 하려고 왔다. 집안 식구가 바로 자기 원수다. 아버지나 어머니를 나보다 더 사랑하는 사람은 내 사람이 될 자격이 없고 아들이나 딸을 나보다 더 사랑하는 사람도 내 사람이 될 자격이 없다. 또 자기 십자가를 지고 나를 따라오지 않는 사람도 내 사람이 될 자격이 없다. 자기 목숨을 얻으려는 사람은 잃을 것이며 나를 위하여 자기 목숨을 잃는 사람은 얻을 것이다. 1. 위대한 역할이란? ① 세상구원을 위한 위대한 역할입니다. (2014. 4. 18. 성부말씀) ② 율리아님의 협조자, 성모님의 협조자 역할입니다.(2008. 8. 2. 성모님) ③ 세상의 많은 자녀들을 천국의 잔칫상으로 초대하는 일(2008. 8. 2 성모님) ④ 죄인들의 회개를 위한 막중한 임무를 수행하는 일(2008. 8. 2 성모님) 2. 위대한 역할에 불림 받으신 분은 ① 율리아 님입니다. 성모님(2001. 9. 28), 예수님(2005. 12. 31/2008. 6. 30/2011.3.10) 성부(2014. 4. 18) ② 마리아의 구원방주 수도회 수도자입니다. (2008. 8. 2. 성모님) 3. 마리아의 구원방주 수도회 수도자들을 친히 예비하여 양육하시는 분 성모님입니다. (2008. 8. 2) 4. 마리아의 구원방주 수도회 수도자들 통하여 이룩되는 일(2008.8.2성모님) ① 세상을 구원하는데 한 몫을 하게 될 것 ② 세상을 괴롭히는 사탄은 물러가게 될 것 (성모성심의 승리) ③ 미증유의 사랑의 기적이 행해질 것 (마리아의 구원방주에 태워 천국으로 인도) ④ 머지않아 새 시대의 여명을 보게 될 것 (새 하늘과 새 땅) ⑤ 정화의 때는 단축될 것 ⑥ 반대자들의 행위가 머지않아 드러나게 될 것 ⑦ 지고한 사명(극악무도한 죄인까지도 마리아의 구원방주에 태우는 일)을 완수할 때 하느님의 의노의 잔은 축복의 잔으로 바뀌게 되어 주님의 나라가 오게 될 것 5. 마리아의 구원방주 수도회 수도자들에 대한 미래(2008.8.2성모님) ① 마지막 날, 수도자들을 받아 들이기 위하여 천국의 문이 활짝 열려 영광의 화관을 받게 될 것 ② 율리아님과 함께 성모님 곁에 서게 될 것 [사랑의 메시지] 하느님의 엄위를 촉범한 배은망덕한 자녀까지도 돌아오기를 바라시는 사랑 자체이신 주님과 교회의 빛나는 새벽이며 새로운 계약의 궤인 나를 따라 죄인들의 회개를 위하여 막중한 임무를 수행하고자 너희에게 보장된 안락함도 미련 없이 버리고 한 알의 썩는 밀알이 되어 마리아의 구원방주 수도회의 초석이 되고자 온전히 맡겼으니 초토 위에서라도 새싹이 돋아날 것이며, 너희 모두에게 빛나는 광채로 새로운 은총의 빛이 내릴 것이고, 마지막 날 너희를 받아들이기 위하여 천국의 문이 활짝 열려 영원한 행복을 누리는 영광의 화관을 받게 될 것이며 내 작은 영혼과 함께 내 곁에 서게 될 것이다. (2008. 8. 2 성모님)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아직도 본인이 꼰대인지 아닌지 모르겠을 때 보면 좋을 짤.jpg
real896pc
26
7
3
2020년, 방송사별 설특선 영화 리스트!
Mapache
41
37
2
GIF
코뿔소의 뿔을 자르는 이유
real896pc
48
6
3
목표 달성을 도와 드립니다: 새해에는 챌린지가 제격
VingleKorean
47
11
29
해외에서 인기라는 '코리안 담요'
real896pc
22
5
4
넷플릭스에서 제공될 지브리 애니메이션, 전체 리스트 확인하기
eyesmag
10
3
1
2020년 1월 22일(수) 추천 시사만평!
csswook
10
1
3
윤봉길지사님께서 상해 홍커우공원에서 던지신 도시락폭탄에 의해 의족을 차고 지팡이를 짚고 맥아더 앞에서 태평양전쟁 항복 서명을 하는 시게미쓰 마모루는 누구일까요? 저승 가신 놋때 신격호회장님의 2번째 부인 시게미쓰 하츠코의 삼촌이예요 회장님 갔다고 슬퍼말고 윤봉길의사님 생각합시다!
plus68
8
2
2
나도 모르게 관계를 망치는 자존감 낮은 사람들의 말버릇
bookbanggu
23
23
0
한국 역사상 유례를 찾기 힘든 언어 천재
real896pc
96
40
12
브리더가 허스키를 버린 이유 '돈이 안되니까'
GGoriStory
18
1
3
오래된 사진속의 여성들
IGOjinjja
18
9
1
금메달 따고 귀국한 손기정을 이렇게 포승줄에 묶어 연행한 왜놈들이 일본 금메달 리스트 라고 전시 ㅠㅜ 양심 이라곤 1도 없는 왜놈들 !!! "나는 가난하고 나라가 없을 때도 세계대회에서 국위선양을 했다. 지금은 먹고 살기 좋고 내나라가 분명히 있는데 왜 그전만 못하는가." 기자와 인터뷰하시면서 하신 말씀 처음보는 사진에 분개 합니다.
plus68
18
3
0
조선시대 과거시험 난이도 체험해보기
real896pc
27
15
4
2020년 1월 21일(화) 추천 시사만평!
csswook
12
2
0
훈훈주의_혹등고래 구출 대작전!
Mapache
89
13
7
머리숱이 풍성하고 싶었던 유럽의 역사
real896pc
42
14
5
인생에서 가장 해로운 벌레는 '대충' VS '대충' 살아도 아무 문제 없다
FLYBOOK
7
3
0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