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누군가는 그것을 기록이라 했다.

누군가는 그것을 예술이라 했다.

누군가는 그것을 추억이라 했다.

누군가는 그것을 과거라 했다.

나는 매순간 개인의, 시대의 역사를 쓰는

셔터의 깜박거림을 본다.

그 깜박거림 속에는

고요와 아름다운 '시간의 책갈피'가 있다.

꽃이 피고 낙엽이 지는 '순간'이 있다.

시간의 음표를 찾기 위해

꼬리를 물고 이어지는 물음표를 밟으며

나는 본다.

보고, 또 보고 만진다.

내 삶의 조각을

나라는 존재의 일부를

내가 속했던 세계의 바람을.

들여다 본다

그리고 새기는 것이다.

작은 종이 위에

'내 삶의 작은 흔적을'

그리하여 세상과 나를 잇기 위하여

카메라는

'있다'

살면서 보고, 듣고, 가보고, 느낀 소중한 추억들만 공유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