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검따 - 8월9일] 위안부 피해 이용녀 할머니 별세…향년 87세

[2013년 8월 9일 오후 12시 10분 실시간 급상승 뉴스 1위]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이용녀 할머니가 11일 세상을 떠났습니다. 향년 87년... 광복절을 앞두고 끝내 일본의 공식적인 사과를 듣지 못한 채 숨을 거두셨네요. 이용녀 할머니는 1926년 경기도 여주에서 태어나 16살 때 위안부로 끌려갔었습니다. 어려운 가정형편 탓에 일본에서 돈을 벌게 해주겠다는 말에 따라나섰지만 부산항에서 배를 타고 한 달을 걸려 도착한 곳은 미얀마 양곤이었다고 합니다. 이 할머니는 이곳에서 일본군 성노예로 갖은 고초를 겪다가 해방 이듬해인 1946년 귀국했었습니다. 그런데 국내에서는 외상후 스트레스 장애 등 정신적 고통에 척추관 협착증까지 겹쳐 힘들게 생활했다고 합니다. 하지만 1995년부터 나눔의 집에서 생활하며 일본군의 비인도적 만행을 국제사회에 알리는데 앞장섰다고 합니다. 2000년 도쿄에서 열린 '일본군 성노예 전범 국제법정'에 참석, 증언을 통해 위안부 강제 동원·강간이 국제법상 전쟁 범죄·반인도 범죄임을 명확히 했다고 하지요. 법정에서 승소했지만 민간 법정인 탓에 일본은 현재까지 재판 결과를 이행하지 않고 있습니다. 지난해에는 다른 피해 할머니 9명과 함께 일본대사관 앞 소녀상에 말뚝을 세운 일본인 스즈키 노부유키를 서울중앙지검에 고소하기도 했지요. -- ▶◀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실시간 검색에 관한 모든 것! 실.검.따! http://www.vingle.net/collections/198620 팔로잉 하시면 더욱 많은 실시간 정보를 보실 수 있습니다.

세상을 가장 빠르고, 정확하고, 객관적으로 보고 싶습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