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근우 없었으면 어쩔뻔...

한화의 캡틴으로, 테이블세터로, 2루수로 '열일'하고 있는 정근우가 16일 청주구장에서 열린 2016 KBO리그 한화와 두산의 경기 5회말 무사 2루 상황에서 3루 도루에 성공하며 KBO리그 최초로 11년 연속 20도루 기록을 달성했습니다

사진 청주 | 박진업기자 upandup@sportsseoul.com

뉴스 그 이상의 스토리, 스포츠서울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