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 우익, 위안부 문제해결 위한 집회에 난입 시도

광복절을 하루 앞둔 8월 14일. 일본군 위안부 문제해결을 위한 정기 수요집회가 열린 종로구 주한 일본대사관 앞에서 우익성향의 한 일본인이 '일본대사관 앞에서 위안부 집회를 멈춰라'고 외치며 집회장에 난입하려다 경찰에 연행됐다고 합니다. 이 일본인은 '재일한국인을 데려가라', '스포츠에 정치문제를 섞지마라', '일한무역을 멈춰라' 등 일본 우익단체의 주장이 적혀있는 종이를 들고 있었다고 하네요.

정치 사회 경제 연예 소셜 모든 이슈!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