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펌]소녀상을 지키는 푸른 눈의 목사님

호주 시드니의 한 교회. 이 곳엔 최근 '협박 우편물'에 시달리고 있는 한 목사님이 있습니다. 그에게 우편물을 보낸 사람들은 모두 일본인. 목사는 일본을 모욕했다는 비판을 받고 있습니다. 왜냐하면 자신이 운영하는 작은 교회에 '평화의 소녀상'을 설치하기로 결정했기 때문입니다.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문제에 대해 들은 뒤 '이건 잘못됐다'고 생각했던 빌 크루스(Bill Crews) 목사. 일본의 갖은 압박에도 불구하고 그는 절대 뜻을 굽히지 않고 있습니다. 기획 하대석/구성 권재경 (SBS 스브스뉴스) ☞원본링크 바로가기 news.sbs.co.kr/news/endPage.do?news_id=N1003713775&plink=SEARCH&cooper=SBSNEWSSEARCH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