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이 한 말로 지금 내가☆

남이 한 말로 지금 내가 괴롭다면, 그 말이 그 사람의 스트레스로 꽁꽁 뭉친 쓰레기라고 여겨보세요. 쓰레기는 받는 즉시 버려야합니다. 그런데 여러분들은 지금 엄마가 버린 쓰레기봉지, 아빠가 버린 쓰레기봉지, 상사가 버린 쓰레기봉지, 선생님이 버린 쓰레기봉지를 끌어안고 삽니다. 세상을 살다 보면 사람들이 나에게 쓰레기봉지를 던져줄 때도 있어요. 받자마자 그냥 버리면 될 텐데 그걸 다 끌어 모아 안고 다니면서 ‘아빠는 이런 쓰레기를 주었고, 엄마는 이런 쓰레기를 주었고, 선생님은 이런 걸 주었잖아’ 하고 우는 게 우리 인생이에요. 남이 과거에 준 쓰레기봉지를 안고 다니지 마세요. 남이 준 걸 가지고 시비하면 내 인생이 그 사람의 쓰레기통밖에 되지 않아요. 글/ 법륜스님

영감을주는이야기 ・ 뉴스와이슈 ・ 유머 ・ 여행
늘 배우며 살자~ 아이들에게~ 친구에게~후배나 선배들에게도~ 어르신들께 듣고 깨달으며 인생 하나하나 배워 나가는 중년의 방울이가 되자!! 나이 한살 더 먹는다고 어른 되는 건 아니니~ 항상 겸손한 자세로! 항상 감사한 자세로! 인성 바른 어른이 되길^^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