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원, 경찰홍보단 자진 취소...현역 입대 '시기는 미정'

배우 주원(29)이 경찰홍보단 입대를 취소하고 현역으로 복무합니다.

많은 연예인들이 경찰홍보단에 입대를 선호하는 것과 달리 주원은 스스로 입대를 취소해 눈길을 끌고 있는데요.

오늘(6일) 주원 소속사 화이브라더스 측은 "주원이 경찰홍보단 입대를 자진 취소하고 현역으로 입대할 예정이다"고 전했습니다.

현재 주원은 현역 복무를 신청한 상태로 입대 날짜를 기다리고 있습니다.

앞서 주원은 지난 3월 서울지방경찰청에 예능 특기병으로 지원해 발탁됐으나 스스로 현역 입대 의사를 밝히며 취소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그동안 경찰홍보단으로 입대하는 연예인에 대한 곱지 않은 시선이 많았던 게 사실인데요.

부실복무 등의 이유로 연예병사제도가 폐지됐고, 이후 연예인들이 경찰홍보단으로 많이 입대하며 '제2의 연예병사'가 아니냐는 소리도 나왔습니다.

이와 관련해 소속사 관계자는 "이번 결정은 오롯이 주원이 선택한 것"이라며 "이왕하는 것 제대로 복무하겠다는 본인의 의지가 컸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남자로서 제대로 군복무를 하고 싶다는 바람도 있었던 것 같다"고 덧붙였습니다.

주원은 현재 사전제작 드라마 '엽기적인 그녀' 를 촬영 중에 있으며, 내년 상반기에 방송될 예정입니다.

www.smartmedian.com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