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니가 돌아온다"… 정형돈, ‘주간아이돌’ 복귀 타진

[이데일리 스타in 김윤지 기자]개그맨 정형돈이 복귀 초읽기에 들어갔다.

13일 방송계에 따르면 정형돈은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를 통한 컴백을 타진하고 있다.

앞서 MBC ‘무한도전’·JTBC ‘냉장고를 부탁해’ 등은 최종 하차를 확정했지만, ‘주간아이돌’은 언급되지 않아 가장 가능성이 높은 복귀작으로 점쳐졌다. 정형돈을 대표하는 프로그램이라는 상징성, 시청률 부담 없는 케이블채널 등도 이유로 꼽힌다. 정형돈의 빈자리는 현재 슈퍼주니어 김희철, EXID 하니가 채우고 있다.

정형돈은 지난해 11월 불안장애를 호소하며 방송 활동을 잠정 중단했다. 지난 10일 방송된 MBC ‘무한도전-무한상사’에 깜짝 등장했다. 30초 남짓 짧은 분량이었지만 반응은 뜨거웠다.

"세상을 올바르게, 세상을 따뜻하게" 이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