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리아, 화학무기 공격으로 1천300여명 사망

내전 중인 시리아에서 화학무기 공격으로 인해 1,300여명이 숨지는 참사가 발생했습니다. 21일(현지시간) 주요 외신 등에 따르면 이날 시리아 반군과 인권단체 등은 "정부군이 수도 다마스쿠스 인근을 화학무기로 공격해 1300여명이 사망했다"고 주장했는데요. 사망자 중에는 어린이와 여성들이 많아다고 합니다. 그러나 시리아 정부는 화학무기를 쓰지 않았다고 반박하고 있습니다. 정부 측은 "반군의 주장은 사실이 아니며, 유엔 조사단에게 혼란을 주려는 소문일 뿐"이라고 주장합니다. 유엔 안전보장이사회는 시리아의 화학무기 사용 의혹과 관련하여 긴급회의를 소집했고, 반기문 사무총장은 "어떤 누구라도, 어느 경우에라도 화학무기를 사용하는 것은 국제인도법에 어긋난다"고 강조했습니다.

시사 세계 연예 스포츠 누군가의 사연 등 모든 이슈에 대한 관심! SN이슈!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