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례

이 놈의 장의사를 죽이든지 해야겠다 꼿꼿한 울 엄니 허리 한 평생 자식 위해 굽었다 니가 무어라고 그 사랑을 떨쳐버리나 굽어진 허리에 많은 사랑 담기어있는데 그마저도 넘쳐서 품에 안고 눈 감았는데 비좁고 얇은 관에 어찌 구겨 넣었냐 이 놈의 장의사야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