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와 이건 정말 천재..” 어느 초등학교 6학년이 10분만에 작성했다는 시, ‘첫 눈’

“첫눈이 내린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초등학교 천재 시인’이라는 제목의 게시물이 올라와 눈길을 끌었다.

이는 한 트위터리안이 “이거 내 동생 학교 숙제로 시써오라고 애가 10분만에 써내린거..초등학교 6학년.. 사회풍자”라는 멘션과 함께 첨부한 게시물로 많은 이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한번 감상해보자.

주제 : 첫눈

첫눈이 내린다.

맨 처음 떨어지는 눈은

태어날 때부터 맨 아래 있던 눈.

맨 아래에 있던 눈은 떨어진 후에도 맨 아래.

눈이 되지 못하고 땅바닥으로 고꾸라져 녹아버린다.

중간에 떨어지는 눈은

태어날 때부터 중간에 있던 눈.

중간에 있던 눙능 떨어진 후에도 중간.

아래의 눈들이 얼려놓은 땅으로 힘들게 쌓인다.

맨 위에 떨어지는 눈은

태어날 때부터 맨 위에 있던 눈.

맨 위에 있던 눈은 떨어진 후에도 맨 위.

아래의 눈들이 빚어놓은 푹신한 땅 위로 상처 없이 떨어진다.

사람들은 모두 맨 위에 있는 눈을 보고 아름답다고 한다.

아무런 힘도 들이지 않고 맨 위에서 태어났을 뿐인데

자기들이 전부인 것 마냥 아름답다며 사치스러운 자태를 뽐낸다.

첫 날에 내린 진짜 첫 눈은

언 바닥에 몸을 내박으며 물의 파편이 되어

지금끔 하수구로 흘러들어 억울함에 울부짖고 있는 것은 아무도 듣지 않는다.

난 눈이 싫다.

현재 각 커뮤니티에는 ‘초등학교 6학년이 10분 만에 써 내려간 시’라며 글이 게재됐지만, 정확한 진위여부는 가려지지 않은 상태. 그럼에도 불구 누리꾼들은 “어떻게 이런 시를..”, “정말 제대로된 사회풍자다”, “나보다 잘 쓰네” 등의 반응을 보였다.

500일의 어텀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세상의 중심에서 포스트를 공유합니다. http://postshare.co.kr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