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수향, '불어라 미풍아' 합류 논의…오지은 대신 투입

배우 임수향이 MBC ‘불어라 미풍아’에 오지은을 대신해 자리를 채울 것으로 보입니다.

MBC 측은 오늘(4일) “‘불어라 미풍아’에 임수향의 출연을 논의 중이다”라며 “아직 확정된 사안은 아니다”라고 밝혔습니다.

이어 "당장 내일부터 새로운 배역이 추가 투입돼야 한다. 임수향은 오늘 제작진과 미팅을 갖고 출연 여부에 대해 막바지 논의를 한다"고 전했습니다.

앞서 오지은은 지난달 26일 ‘불어라 미풍아’ 촬영 도중 전치 8주의 부상을 입었습니다.

오지은은 병원 치료를 받으며 촬영을 강행하고자 했으나, 부득이하게 수술이 불가피하다는 진단을 받고 제작진과의 충분한 협의 끝에 이같은 결정을 내렸습니다.

오지은은 수술 전 부상투혼을 발휘해 지난 1일까지 예정돼 있던 촬영 스케줄을 모두 마무리 짓고 '불어라 미풍아' 12회를 끝으로 중도 하차합니다.

‘불어라 미풍아’는 왈가닥 탈북녀와 서울 촌놈 인권변호사가 1000억원대 유산 상속 등을 둘러싼 갈등을 극복해가며 진정한 사랑과 소중한 가족을 찾아가는 이야기로, 매주 토·일요일 오후 8시 40분 방송됩니다.

www.smartmedian.com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