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IA 5년 만에 포스트시즌 진출…'4위 전쟁' 돌입

프로야구 KIA 타이거즈가 2016 시즌 포스트시즌행 막차에 탑승했습니다. 이로써 KIA는 2011년 이후 5년 만에 가을야구 잔치에 합류했습니다.

KIA는 5일 열린 2016 KBO리그 삼성과의 원정경기에서 2-2로 맞선 8회 터진 나지완의 결승타에 힘입어 4-2로 이겼습니다.

이날 승리로 70승1무71패가 된 5위 KIA는 6위 SK(68승74패)와의 승차를 2.5경기로 벌렸습니다.

현재 KIA와 SK는 2경기씩을 남겨두고 있어 KIA가 전패하고 SK가 전승하더라도 승패는 뒤집어지지 않습니다.

이로써 KIA는 5위 확정은 물론 4위 LG와의 격차도 0.5경기로 좁혔습니다.

와일드카드 결정전에서 4위는 1승 혹은 1무만 거둬도 준플레이오프 진출이 가능한 반면 5위는 2경기 전승을 거둬야 합니다.

KIA와 LG 모두 남은 2경기를 남겨두고 있어 그 결과에 따라 4, 5위가 결정됩니다.

남은 경기를 놓고 본다면 KIA가 조금 유리합니다. KIA는 올 시즌 삼성을 상대로 8승7패로 근소한 우위를 보이고 있는데요.

최근 3차례 맞대결에서 모두 승리하면서 좋은 흐름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한화 역시 시즌 상대전적 9승6패로 강한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KIA는 올해 투타에 걸쳐 중심이 되는 선수들이 맹활약했습니다. 토종 에이스 양현종과 외국인 에이스 헥터가 200이닝을 돌파하며 든든하게 마운드를 지켜줬습니다.

김주찬-나지완-이범호로 이어지는 중심타선 모두 최고의 성적을 내며 타선을 이끌었습니다.

또 18년 만에 고향 팀에 돌아온 임창용도 72경기 출전정지 징계를 마친 뒤 후반기에 복귀해 힘을 보탰습니다.

www.smartmedian.com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