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흔해빠진 하루의 끝자락에서 여전히 밤은 담담하기만 하고, 멀리 가지 못한 내 마음은 또 그렇게 빈자리 옆에 지겹도록 앉아있다.. 토막 나 버린 희망들을 밤하늘에 촘촘히 박아두고 싶다..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