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럼프, 성 스캔들로 사면초가…클린턴 낙승할까?

공화당 지도부 패닉 빠져…

트럼프 국면 탈피 위해 2차 TV토론 진흙탕 싸움 예고

미국 공화당 대통령선거 후보인 도널드 트럼프가 대선을 불과 한 달 남겨놓고 성 스캔들로 사면초가에 빠졌다. 11년 전 트럼프가 여성들을 놓고 온갖 상스러운 말로 음담패설을 한 사실이 공개됐기 때문. 대선 가도에 치명적인 동영상이 폭로되면서 공화당 지도부는 패닉에 빠져 대책 마련에 부심하고 있다고 9일(현지시간) 영국 파이낸셜타임스(FT)가 보도했다.

워싱턴포스트(WP)가 지난 7일 2005년에 트럼프가 TV쇼 사회자인 빌리 부시와 나눴던 음담패설이 담긴 동영상을 공개하면서 트럼프는 최대 위기를 맞게 됐다. 영상에서 트럼프는 유부녀를 유혹했던 경험은 물론 여배우에 대해서도 노골적으로 성적 대상으로 묘사했다.

이에 폴 라이언 하원의장은 물론 공화당 대선 경선에서 트럼프와 경쟁했던 중진들이 일제히 역겹다는 반응을 쏟아냈다. 심지어 트럼프의 러닝메이트인 마이크 펜스 공화당 부통령 후보도 트럼프를 비판하는 성명을 내놓았다. 2008년 대선 당시 공화당 후보였던 존 매케인은 “여성에 대한 불쾌하고 저속한 발언에 트럼프에 대한 지지를 철회한다”고 선언했다. 일각에서는 트럼프가 사퇴하고 펜스가 대선 주자로 나서야 한다는 의견을 내놓기도 했다.

그러나 공화당은 트럼프가 의외의 사고로 사망하거나 자진 사퇴하기 전까지는 후보 교체가 불가능해 진퇴양난에 빠졌다. 트럼프는 전날 월스트리트저널(WSJ)과의 인터뷰에서 “나의 사퇴 가능성은 제로(0)”라고 단언했다.

이에 민주당의 힐러리 클린턴 후보는 이날 열리는 2차 TV토론에서 낙승할 최대 기회를 맞았다는 평가다. 그는 지난달 말 1차 TV토론에서 우세했다는 평가를 받으며 트럼프와의 격차를 벌렸기 때문에 이번에도 승리하면 한 걸음 더 나아가게 된다.

이번 토론은 1차 토론과 달리 ‘타운홀 미팅’ 형식으로 이뤄진다. 토론회에 참석한 일반 청중들이 질문을 던지기 때문에 후보들이 대응하기 어려운 돌발 질문이 나올 수 있다. 특히 온갖 막말 파문을 일으킨 트럼프가 불리할 수 있다.

이에 트럼프는 국면 탈피를 위해 2차 TV토론을 진흙탕 싸움으로 끌고 갈 수 있다고 FT는 내다봤다. 실제로 트럼프는 빌 클린턴 전 미국 대통령을 성폭행 혐의로 고소했던 여성 세 명의 인터뷰를 트위터에 올려 이를 예고했다.

한편 CNN머니는 지난 주말 경합주에서 25명의 트럼프 지지자들을 대상으로 인터뷰한 결과 이들 대부분이 음담패설 파문에도 트럼프를 찍겠다고 밝혔다며 부동층 유권자의 표심이 대선 승패를 좌우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배준호 기자 baejh94@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넘나 읽고 싶은 신문… 경제신문 '이투데이'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우리 삶이란 이런것…
CrisKwon
7
2
3
2022년 8월 8일(월) 추천 시사만평!
csswook
8
1
1
윤석열 극렬 지지자들 내부에서도 윤석열의 종말을 짐작하면서 그 대책을 논의하고 있다는 뜻입니다. 그들의 불안이 플래카드에 덕지덕지합니다. - 황교익
plus68
5
0
0
8월 12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8
0
1
"文대통령 하는 거 봐서"…썰전 나경원 태도에 네티즌 비난
nocutnews
231
36
131
보수주의자들은 틀렸다.
gaonbreeze
377
446
37
경제 얘기에 나오는 '윈도 드레싱'…기관투자자가 유리창을? [상식 UP 뉴스]
newsway
5
2
0
[펌] 반기문의 턱받이와 메르켈의 장바구니
gaonbreeze
544
160
103
5살!! 어설프면서 전문가라고 착각??무섭다
bjjj
8
0
0
물에 잠겨버린 내 차, 마른 뒤엔 시동 걸어도 되나요?
newsway
8
4
0
8월 11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및 만평모음
anijunkyu
10
1
1
제대로 먹을 줄 아는 사람들
jjangspik
527
106
63
많이 시켜 먹는 메뉴 1위는 치킨…단, 일요일엔 ○○○이 당긴다? [친절한 랭킹씨]
newsway
5
2
0
한은 어떻게 꼼수를 부릴 수 있었나. 1. 지난 4월 27일 통과한 법안 중 검찰청법 제4조 ①항 ‘부패범죄, 경제범죄 중→등’으로 수정됨. 원안이 아님. 2. 박병석 당시 국회의장이 제안한 수정안이 최종적으로 국회 본회의를 통과함. 3. 권성동은 박병석이 쓴 수정안에 매우 흡족해함. 4. 민주당은 새 정부 출범 후 윤이 관련 법안에 대한 거부권 행사를 할 가능성을 생각해 4월 말까지 법안을 처리하겠다고 공언한 상태였음. 5. 근데 박병석은 당시 해외순방을 가네 마네 하고 있었음. 부의장에게 회의를 넘기지도 않을 경우, 국회의장이 없는 상황에서 법안을 통과시켜야하고 그러면 이 법안 자체가 날치기 통과라고 비난받을 수 있었음. 6. 4월 26일 박주민은 “(등은) 마치 6대 범죄 아니라 7대 범죄, 8대 범죄, 9대 범죄도 할 수 있는 것처럼 해석이 될 여지가 있어 ‘중’으로 바꾼 것”이었다고 계속 피력함. 28일, 이수진이 “등과 중은 그 의미(차이)가 크다. 무엇 ‘등’이라고 하면 무엇 말고도 다른 것도 정할 수 있게 된다”고 미리 경고했음. 7. 30일 열린 본회의. 법사위 1소위원에서 "이미 경제·부패라고 법률에 명시해놓은 상태에서, 하위법인 시행령이 이를 거스르고 수사 범위를 늘릴 수 있겠느냐"고 낭낭한 소리를 함. 진성준, “부패범죄, 경제범죄 ‘중’을 부패범죄, 경제범죄 ‘등’으로 수정했다. 검사가 부패범죄와 경제범죄에 한하여 수사를 개시할 수 있도록 한다는 입법의 취지에는 다름이 없다”라고 정신승리 함. 페북(펌)
plus68
5
0
2
건강검진 [ 검진라인 ] 폭염 대비 건강수칙 알아보세요!
sjcore202020
4
1
0
오바마의 임기종료 후 은퇴계획
water101
462
204
24
2022년 8월 9일(화) 추천 시사만평!
csswook
10
1
0
이런 대통령 좀 멋있죠?
curatever
258
117
55
해외직구로 오일을 샀는데 쇠고랑을 찼습니다
newsway
5
2
1
2022년 8월 10일(수) 추천 시사만평!
csswook
8
1
1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