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연한 줄 알았던 샴푸 방법이 오히려 내 ‘머릿결’을 망치고 있었다

머리를 감을 때 샴푸가 아닌 린스를 먼저 사용하는 것이 머릿결을 더욱 좋게 만들어 준다는 의견이 나왔다. 대부분의 사람들이 샴푸로 머리를 세척한 후, 린스를 발라 뻣뻣해진 머리에 윤기를 준다. 이렇듯 너무나도 당연하게 해왔던 방법이 오히려 잘못됐다는 주장이 나와 궁금증을 자아냈다.

지난 5일(현지시간) 해외 온라인 미디어 드스트랙티파이는 한 미용 전문가의 말을 인용해 “머리를 감을 때 샴푸보다 린스를 먼저 사용해야 한다”라고 소개했다. 보도에 따르면 샴푸는 두피와 모발에 쌓여있던 각질과 먼지를 제거하는 역할을 하지만 ‘계면활성제’인 샴푸의 대표 성분이 오히려 두피 건강을 해롭게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계면활성제가 필요 이상으로 각질을 제거해, 탈모를 일으키는 원인이 되기도 한다는 것. 이에 이미 망가진 모발에 린스로 코팅을 해봤자 소용이 없다는 말이다.

린스나 컨디셔너는 모발에 있는 영양소와 단백질 손상을 막아주는 보호막을 생성해주기 때문에 영양분 손상을 최소화한다고 설명했다. 전문가는 “계면활성제가 들어있지 않은 천연 성분의 샴푸를 사용하는 것이 가장 좋지만 샴푸와 린스의 순서만 바꿔도 좋은 샴푸를 쓰는 효과를 볼 수 있다”라며 해당 방법을 추천했다.

500일의 어텀 에디터 <제보 및 보도자료 editor@postshare.co.kr / 저작권자(c) 포스트쉐어>

세상의 중심에서 포스트를 공유합니다. http://postshare.co.kr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