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도 사랑도 물들어가는 것

삶도 사랑도 물들어가는 것

누가 그랬다.

풀잎에도 상처가 있고

꽃잎에도 상처가 있다고

가끔은 이성과 냉정 사이

미숙한 감정이 터질 것 같아

가슴 조일 때도 있고

감추어둔 감성이 하찮은 갈등에

가파른 계단을 오르내리며

가쁜 숨을 쉬기도 한다.

특별한 조화의 완벽한 인생

화려한 미래

막연한 동경

누가 그랬다.

상처가 없는 사람은 없다.

그저

덜 아픈 사람이

더 아픈 사람을 안아주는 거다.

-‘삶도 사랑도 물들어가는 것’-

UETV / 영화돋보기 / 일반인요리 / 민스쿨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