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 3차전’ LG 양석환 끝내기 안타로 '극적 승리'

플레이오프 3차전에서 LG트윈스가 양석환의 끝내기 안타로 2연패 뒤 극적인 첫 승리를 거뒀습니다.

24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6 타이어뱅크 KBO리그 플레이오프 3차전에서 LG는 연장 11회 말 대타로 나선 양석환의 끝내기 안타로 NC를 2-1로 꺾었습니다.

이로써 LG는 전적 1승 2패를 기록했습니다. 앞서 마산 1, 2차전에서 2연패하며 플레이오프 탈락 위기를 맞았던 LG는 이날 승리로 반격에 성공했습니다.

11회말 NC 투수 김진성을 상대로 LG는 1사 2,3루 찬스를 잡았습니다.

이때 양석환이 김진성의 2구를 때렸고, 타구는 김진성의 글러브에 맞고 유격수 앞으로 굴절됐습니다.

그 사이 3루에 있던 히메네스가 홈을 밟으며 승리는 LG에게 돌아갔습니다.

특히 이날 양팀은 25개의 사사구와 33개의 잔루를 기록하며 역대 포스트시즌 최다 신기록을 세웠습니다.

LG와 NC의 4차전은 오늘(25일) 오후 6시30분 잠실구장에서 열립니다.

www.smartmedian.com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