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모닝 IT] 애플, ‘맥북프로’ 라인업 공개… TV 가이드앱도 등장

애플, ‘맥북프로’ 라인업 공개… TV 가이드앱도 선보여

애플이 미국 캘리포니아주 쿠퍼티노 본사에서 27일(현지시간) 신제품 설명회를 열과 하드웨어 인터페이스인 '터치바' 디스플레이를 갖춘 맥북프로 라인업을 공개했음.

13인치와 15인치 신형 맥북프로는 컴퓨터에 탑재된 기능키가 사라지고 대신 키보드 상단에 '터치바'로 불리는 미니 레티나 디스플레이를 장착했음. 그간 ‘매직 툴바’로 알려졌던 명칭이 아닌 ‘터치바’로 공식 발표됨.

또한 맥북프로 신제품은 터치아이디 센서를 컴퓨터에 적용해 빠르고 쉽게 로그인을 할 수 있게 했음. 맥북프로는 선더볼트 3 USB-C 포트를 장착했으며, 프로세서는 인텔 코어 i7, 2133 MHz 메모리를 탑재하고 2TB SDD 저장용량을 선택할 수 있는 옵션이 추가된 바 있음. 이전 제품들보다 최대 50%가량 속도가 빨라졌다는 후문.

15인치 모델은 16GB 램과 256GB 저장용량, 13인치 모델은 8GB 램과 256GB 저장용량을 갖춤. 배터리 수명은 작업 중 최대 10시간으로 종전 모델보다 더 늘어남. 맥북프로는 터치바 기능이 없는 스탠더드 펑션키 13인치 맥북프로, 터치바가 있는 13인치 맥북프로, 터치바가 장착된 15인치 맥북프로 등 3종류로 라인업을 공개함.

한편, 애플은 이날 TV 가이드 앱(애플리케이션)도 소개함. 넷플릭스, HBO 등 다양한 서비스로부터의 콘텐츠를 한데 모아 쉽게 TV를 시청할 수 있도록 하는 앱의 이름은 'TV'라고 명명됨. TV는 애플의 인공지능 비서 시리와 연동돼 음성명령으로 원하는 방송을 찾거나 실행할 수 있음.

애플의 팀 쿡 CEO는 "25년 전 우리 회사의 첫 노트북이 나온 이후 애플의 노트북은 많은 혁신을 이뤄왔다"라며 "오늘 우리는 또 한 번의 혁신을 이뤄냈다"라고 강조한 바 있음.

휘청이는 트위터, 사용자 400만 명 증가했지만 9% 인원감축

트위터가 시장 예상치를 웃도는 분기 조정 순익을 발표하며, 전체 인력의 9%에 달하는 350명을 감원하겠다고 27일(현지시각) 밝힘.

이번 감원 은 잭 도시 CEO 복귀 이후 두 번째로, 영업과 마케팅팀의 규모를 줄이기 위한 것으로 알려짐. 이로서 연간 5000만~1억 달러의 비용 절감 효과가 있을 것이라는 후문.

트위터는 3분기 매출이 6억1600만 달러로 1년 전보다 8% 증가했다고 밝힘. 월가의 기대치인 6억 500만 달러를 웃도는 수치임. 순손실은 1억 290만 달러(주당 15센트), 특별항목을 제외한 주당순이익(EPS)은 13센트를 기록하며 월가 전문가들의 예상치인 9센트를 넘어섰음.

트위터 사용자는 1년 전보다 3% 증가한 3억 1700만 명으로 3분기 동안 400만 명이 증가했음. 한편, 트위터는 동영상 공유 서비스인 '바인(Vine)'을 몇 달 내로 폐쇄할 것이라고 밝힘. 트위터는 지난 2012년 바인을 인수한 바 있음.

도시 CEO는 "트위터의 핵심 서비스를 개선해 나가면서 성장 기회를 보고 있다"라며 "분명한 계획을 따라가고 있으며 장기 성장을 위해 필요한 변화를 주고 있다"라고 강조함. 올해 들어 23%가량 떨어진 트위터의 주가는 실 발표 이후 전날보다 2.08% 오른 17.65달러를 기록함.

퀄컴, NXP 470억 달러에 인수…반도체업계 최대 규모 M&A

미국의 퀄컴이 네덜란드의 NXP 반도체를 반도체업계 인수합병(M&A) 사상 최대 금액인 총 470억 달러(약 53조8000억 원)의 현금을 주고 인수하기로 했다고 27일(현지시간) 발표함.

금액에는 채무도 포함됐다고 알려짐. NXP 주식 1주당 인수가격은 110달러로, 채무를 제외한 인수 금액은 390억 달러. 두 회사의 인수 협상 소식이 알려진 지난달 9일 NXP의 주가와 비교했을때 34%의 프리미엄이 붙은 금액임.

IT 업계를 통틀어 봐도 역대 2위 규모의 인수합병임. 1위는 델이 EMC를 600억 달러에 인수한 것. 양사의 이사회는 이미 인수합병을 승인했으며, 규제 당국의 심사 등을 거쳐 내년 말이면 인수가 종료될 것으로 내다보고 있음.

두 회사가 통합하면 연간 매출은 300억 달러를 넘을 것으로 예상되며, 연간 5억 달러의 비용절감 효과도 기대됨. 퀄컴의 NXP 인수는 자율주행차용 반도체 시장의 영향력을 확대하려는 전략으로 해석됨.

김기림 기자 | kimx@econovill.com

<이코노믹 리뷰>는 복잡다변한 경제 상황의 맥을 짚어 누구나 알 수 있게 들려드립니다. 어려운 경제 이슈의 맥락과 배경을 풀이합니다. 필요한 정보, 피부와 와 닿는 정보로 재가공하여 독자와 나눕니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