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 뭐 봤어? ‘주군의 태양’, 도전적인 고백과 마주한 순간

주군의 태양의 사랑의 메신저는 김 실장님과 태이령이네요. 태이령은 물론 의도한 바는 아니겠지만요. 샐러리맨과 사귀는 게 제일 어려웠다는 태이령씨 다시 한 번 기운을 내세요! http://tenasia.hankyung.com/archives/167077

엔터테인먼트의 모든 것을 빠른 발과 젊은 심장, 현명한 눈으로 담아내는 매거진 텐아시아 http://www.tenasia.co.kr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