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가가려고 하면 멀어지고 멀어지려고 하면 더 멀어지고 없다. 이젠 어떠한 반응도 없다. 씁쓸함뿐. 벙어리 마냥 입은 꾹다물고 있는건 다시 생각해보니 나때문. 내마음때문...그래도 속상하다. 들으려고 하지않는 너때문이라고 생각했는데 말하지 않는 내 마음이 잘못했네. 내 마음이 닫고 있었어. 난 닫고 있는 내마음을 조금씩 열어주길 바랬고 그러다 그 마음은 내가 열어야하기에 마음을 열었는데 뒤통수를 맞네. 별일 아닌듯 남이야기하듯 말하지만 나도 감정이 있다구.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