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월호와 승마, '최순실' 넣으니 맥락이 딱

온 국민이 슬픔에 빠졌던 세월호 사건. 이런 국가 비상 상황에서도 박근혜 대통령이 ‘체육 개혁’만은 꼼꼼히 챙겨왔다는 정황이 드러나 충격을 주고 있다. 이제야 퍼즐이 맞춰지는 느낌이다. 그동안 맥락이 없던 일들이 ‘최순실’이라는 키워드를 넣자 그 맥락이 이해되는 상황. 최근 인기있었던 MBC 드라마 ‘W’의 주인공 강철이 뱉었던 대사처럼 말이다.


그래서 서울경제썸은 ‘세월호 사건’과 ‘체육 개혁’ 당시 박 대통령과 그 주변에서 오갔던 발언들을 토대로 박근혜 정부의 ‘맥락’을 짚어봤다.

“세월호 말고 승마 빨리빨리!” 박근혜 정부의 지난 4년은 이 한마디로 정리됐다. / 강신우PD seen@sedaily.com

한국 최초의 경제신문 서울경제가 만드는 디지털 브랜드 '서울경제썸'

이런 뉴스 본 적 있썸?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