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14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대한민국 대표 뉴스 큐레이션 11월 14일 신문을 통해 알게 된 이야기들 1. 청와대는 박근혜 대통령의 '잠이 보약이다'라는 말은 사실과 다르다며 정정 보도를 요청했습니다. 종교계 원로의 ‘잠을 못 이루시면 수면유도를 해서라도 맑은 정신으로 지혜롭게 이 어려운 문제를 해결하셔야 합니다’라는 말에 ‘다른 좋은 약보다 사람한테는 잠이 최고인 것 같다’라고 답했다고 합니다. 뭐가 사실과 다르다는 건지 대체 모르겠네... 거참... 2. 재작년 신년 기자회견에서 박근혜 대통령의 ‘통일 대박’이라는 표현이 사실은 최순실 씨의 아이디어인 것으로 검찰이 잠정 결론을 내렸습니다. 검찰은 통일 대박이란 표현은 최 씨가 문고리 3인방과의 회의에서 제안한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대박~~ 대박이라는 표현 말고는 할 말이 없다는 게 웃프다... 3. '100만 촛불' 민심을 목도한 새누리당 내부에서 처음으로 박근혜 대통령의 퇴진 요구가 분출했습니다. 비박계 수장 김무성 전 대표는 '탄핵을 주장하고 나선 가운데 오세훈 전 시장은 '탈당', 원희룡 지사는 '퇴진'을 요구했습니다. 국민의 명령이 무언인지 들리기는 했던 모양이지? 아직 먼 거 같은데~ 4. 새누리당 이정현 대표는 당 지도부 사퇴 요구와 관련해 거국중립내각이 출범하면 당 대표직에서 즉각 물러나겠다고 밝혔습니다. 이 대표는 후임 당 대표는 내년 1월 21일 조기 전당대회를 열어 선출하도록 하고, 대통령선거 후보도 당 대표가 될 수 있도록 당헌을 개정하겠다고 약속했습니다. 포장지만 바꾼다고 될 일이 아닌 거 같은데... 물론 내용물도 그렇고~ 5. 민주당은 광화문광장에서 열린 촛불집회 민심에 대한 후속 대응 방안을 논의했습니다. 추미애 대표는 ‘박근혜 대통령이 마지막으로 할 일은 불상사가 일어나기 전에 평화롭고, 순조롭게, 순리대로 정국 정상화에 결자해지하는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국민은 벌써 탄핵인데, 여전히 기다리시겠다? 그렇게 해서 정권교체 하시겠어요? 6. 최순실 '국정농단' 사건을 수사 중인 검찰은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과 조양호 한진그룹 회장, 손경식 CJ그룹 회장 등 그룹 총수를 줄소환했습니다. 이들에 대한 조사 결과를 토대로 박 대통령이 미르·K스포츠재단 설립 과정에서 어떤 역할을 했는지를 밝혀낸다는 방침입니다. 손해 보는 장사 할 양반들이 절대 아닌데... 일단 모르쇠로 가겠지? 7. 한일 양국은 오늘 '군사정보보호협정'의 최종 체결에 앞서 가서명을 갖습니다. 일본이 과거 대한민국 침략사에 대한 반성을 하지 않는 상황에서 한일 군사협정을 추진하는 데 대한 부정적인 여론이 높은 가운데 야 3당은 협정 체결 중지를 당론으로 채택하는 등 강하게 반발하고 있습니다. 가만히 있으라... 절대 아무것도 하지 말고... 명령이다~ 8. 한국교총이 역사 국정교과서에 대한 기존의 '적극 찬성' 입장에서 사실상 '조건부 반대'로 선회했습니다. 교총은 결의문을 통해 ‘국정 교과서가 친일·독재미화, 건국절 제정 등 교육현장 여론과 배치되는 방향으로 제작될 경우 수용할 수 없다는 방침을 천명한다’고 강조했습니다. 분위기가 말을 갈아타야 할 것 같은 분위기? 애 쓴다... 9. 20·30대 남성 근로자 중 임금소득 상위 10% 남성의 결혼 비율이 하위 10% 남성보다 12배가량 높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또 정규직 남성이 비정규직보다 결혼 비율이 2배 가까이 되는 등 소득과 일자리 안정성이 결혼 유무에 큰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너무 당연한 결과라... 그러니까 비정규직의 정규직화가 답 아니겠어요~ 10. 국민기초생활 보장비 부정수급 등으로 빼돌려진 복지재정이 지난해에만 790억 원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2015년 보건복지부가 진행 중인 17개 복지사업에서 발생한 부정수급액은 총 790억 원으로 전년에 비해 232억 원 증가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나랏돈은 먼저 먹는 게 임자라더니... 나라에 도둑놈이 너무 많은 게지... 에휴~ 11. 정부가 국가적인 환경 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미세먼지 해결에 팔을 걷고 나섰습니다. 내년부터 3년간 미세먼지를 정밀 측정하고 집진·저감하는 첨단 기술 개발에 우선적으로 423억 원을 투자하는 등 미세먼지 대응 기술개발을 추진할 범부처 단일사업단을 발족할 계획입니다. 중국에서 오는 게 대부분 아닌가? 설마 또 죄 없는 고등어를?... 12. 최순실 게이트’가 극장가에도 영향을 미치고 있습니다. 영화진흥위에 따르면 지난 1일부터 12일까지 영화관을 찾은 하루 평균 관객 수는 36만여 명으로 이는 지난달보다 35%,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18% 감소한 수치입니다. 주말이면 촛불 나가야지요, 요즘 사는 게 영화보다 더 드라마틱하지요... 그래서 그래... 13. 지난 촛불집회에서 KBS 차량이 손팻말과 비난 글귀로 도배됐습니다. MBC는 로고가 박히지 않은 마이크를 들었는데 ‘MBC’ 로고가 시민들의 분노를 유발하는 골칫덩이로 전락했기 때문입니다. 반면 JTBC는 차량이 지나갈 때마다 박수와 환호를 받았습니다. 민심이 천심이라니까... 어쩌냐 이제, 니들도 갑갑하지? 14. 미국 45대 대통령으로 당선된 도널드 트럼프에 대한 반대 시위가 점점 뜨거워지고 있습니다. 다음 달 19일 대통령 선출 투표에서 지난 9일 개최됐던 선거 결과를 뒤집어야 한다는 목소리도 나오고 있습니다. 득표수는 힐러리가 더 많았다고 하니 더 그렇겠지... 거기나 여기나 거시기하다~ 15. 전국 지방자치단체가 다음 달까지 줄줄이 대중교통 요금을 올리면서 시민들이 반발하고 있습니다. 시민단체는 ‘요금 인상에 앞서 대중교통 서비스를 향상시켜 이용자를 증가시킬 방법 등 혁신적인 방안을 먼저 내놔야 한다’고 주장했습니다. 월급 빼고 다 오르는 거지... 그렇게 국민이 만만해? 16. 구글 지도 반출 허가 여부가 23일께 나올 예정이지만 이를 둘러싼 논쟁은 여전히 팽배해 결정이 어떻게 나올지는 예측이 어렵습니다. 업계에서는 디지털 지도에 기반한 토종 업체들의 고사 우려와 세금, 규제에 대한 회피 의도 등으로 반출 허용 불가 입장을 고수하고 있습니다. 군사정보도 일본에게 넙죽 주겠다면서 이건 불가라고 하면 앞뒤가 안 맞지~ 17. 언론매체의 허위나 과장, 편파 보도 등으로 피해를 봤을 때 언론중재위원회에 내는 언론조정 신청 사유의 대부분이 ‘명예훼손’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언론중재위원회에 따르면 1981년부터 지난해까지 접수된 언론조정신청은 모두 4만7329건으로 전체의 94.3%인 4만4638건이 명예훼손으로 가장 많았습니다. 가끔 명예스럽지 못한 분들이 조정 신청을 내는 일이 있어서 좀 그렇기는 해... 18. 오늘 오후 5시 반 무렵 동쪽 지평선 위로 올해 가장 큰 보름달인 ‘슈퍼 문’이 떠오릅니다. 이번 보름달은 68년 만에 지구에 가장 가깝게 접근하기 때문에 그 어느 때보다 크고 밝지만, 역대 최고 수준의 해수면 상승으로 해안가 침수 피해가 우려됩니다. 오후에 비 소식도 있던데... 피해 없도록 대비 잘 하셔야... 달도 안 보이겠네? @'100만 촛불집회' 인원, 지하철 승객 통계로 증명. 지하철 추산? @북한 안팎서 김정은 대신 숙부 김평일 옹립 목소리. 진짜? @민심 외면하면 촛불집회 주말마다 이어질 것. 이번 주도 쭉~ @청와대 ‘박 대통령, 국민 목소리 무거운 마음으로 들었다’. 글쎄... @검찰, 박 대통령 15·16일 중 대면조사. 참고인으로? 위험을 감수하지 않으면 더한 위험이 찾아온다. - 에리카 종 - 주저하고 눈치만 보는 야당에게 꼭 전해주고 싶은 말입니다. 100만 촛불의 명령을 꼭 알아야 하는데 말입니다. 모두 수고하셨고, 그 자리에 함께 하셨던 모든 분들에게 감사의 말씀 전합니다. 오후 비 소식 있습니다. 우산 꼭 챙기시고요, 오늘 하루도 파이팅입니다. 고맙습니다. ☞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보기 goo.gl/ul3oWc ☞ 고발뉴스 바로가기 goo.gl/DOD20h [류효상의 고발뉴스 조간브리핑]

용기없는관찰자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