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급실행 설리 "실수로 다쳤어요…미안해요"

설리(사진=인스타그램)

[이데일리 스타in 박미애 기자]설리가 걱정한 팬들을 직접 안심시켰다.

설리는 24일 인스타그램(SNS)에 “실수로 다쳤어요. 걱정끼친 것 같아 미안해요”라고 남겼다.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설리는 이날 새벽 집에서 부주의로 팔 부상을 당해 응급실에서 치료를 받고 귀가한 상황이다. 그러나 소속사에서 사실을 확인해주기 전, 소위 찌라시로 불리는 정보지를 통해 설리가 위독한 상태로 응급실에 실려 갔다는 얘기가 인터넷을 통해 퍼졌다. 또 정확한 상태에 대한 확인 없이 설리가 병원 응급실에서 X-레이를 찍고 치료를 받았다는 보도도 나와 궁금증과 우려를 키웠다.

설리는 걸그룹 에프엑스 출신으로 지난해 8월 팀 탈퇴 후 현재는 연기자로만 활동하고 있다.

문희준 측 "'최초 아이돌 부부' 새 출발 축하해 달라"(공식입장)

"원수같던 상사를 광화문에서 만났다"…촛불이 바꾼 일상

최순실 지인에게 '스타카드' 발급 안해 찍혔다는데...

놀 줄 모르는 직장인 "여유시간에 뭘 해야 되지?"

박근혜 정부, tvN '여의도 텔레토비' 사전 검열 "무서웠다"

"세상을 올바르게, 세상을 따뜻하게" 이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