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주말] 탄광도시 철암의 '그때 그 모습' 만나다

영화 ‘인정사정 볼 것 없다’ 촬영지 철암역(사진=최갑수 작가)

[이데일리 강경록 기자] 강원도 태백 하면 떠오르는 이미지는 석탄이다. 한때 전국 석탄 생산량의 30%에 달하는 640만 t을 생산했다. 정부가 1989년 석탄 산업 합리화 정책을 펴기 전까지 태백에는 50여 개 광산이 있었다. 태백에서도 철암은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탄광 마을로, 한때 인구가 5만 명에 이르는 도시였다. 당시 철암의 모습을 짐작해볼 수 있는 곳이 철암역. 석탄으로 번성하던 시절을 웅변하듯 4층 건물이 우뚝 섰다.

결혼’ 문희준♥소율, “속도위반? 사생활이라 확인 어려워”

"원수같던 상사를 광화문에서 만났다"…촛불이 바꾼 일상

최순실 지인에게 '스타카드' 발급 안해 찍혔다는데...

놀 줄 모르는 직장인 "여유시간에 뭘 해야 되지?"

박근혜 정부, tvN '여의도 텔레토비' 사전 검열 "무서웠다"

◇ 우리나라 석탄 산업의 상징 ‘철암역’

철암역은 1940년 묵호-철암 구간 철도가 개통하면서 영업을 개시했다. 현재 역사는 1985년에 지은 것이다. 장성탄전에서 생산된 무연탄 수송이 주 업무였지만, 석탄 산업 합리화 정책으로 탄광 산업이 쇠퇴하면서 지금은 무연탄과 경석을 주로 수송한다.

철암역은 역사보다 그 옆에 자리한 선탄장이 유명하다. 철암역두선탄장은 70년이 넘는 역사가 녹아든 우리나라 석탄 산업의 상징이다. 국내 최초 무연탄 선탄 시설이자 우리나라 근대산업사의 상징적인 시설로 평가받아, 등록문화재 21호로 지정됐다. 영화 ‘인정사정 볼 것 없다’에서 안성기와 박중훈이 쏟아지는 비를 맞으며 주먹다짐을 벌인 장면을 촬영한 곳이기도 하다.

선탄장 건너편에 자리한 마을 풍경도 독특하다. 1970년대나 1980년대 어디쯤에서 멈춘 듯, 2~3층 건물이 당시 모습 그대로다. 호남슈퍼, 한양다방, 젊음의 양지, 진주성, 봉화식당, 산울림, 페리카나 등 선술집과 식당, 치킨집 간판이 그 시절을 떠올리게 한다. 지금은 철암탄광역사촌으로 재단장해 박물관이며 전시장으로 사용된다.

남쪽 신설교에서는 철암천 변을 따라 선 ‘까치발 건물’ 11동을 볼 수 있다. 까치발 건물은 주민에 비해 부족한 주거 공간을 확보하려고 하천 바닥에 목재나 철재로 지지대를 만들어 넓힌 집으로, 탄광촌의 상징물과 같다. 물속에 기둥을 박아 세운 수상 가옥과 비슷하다고 보면 된다. 철암역 건너편 미로마을도 가보자. 거미줄처럼 연결된 1km 골목에 광산 근로자들의 생활상을 담은 벽화가 있다.

태백산도립공원 입구에 위치한 태백석탄박물관에서는 국내 석탄 산업의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다. 광물, 화석, 기계 장비, 광부들의 생활용품 등 석탄 관련 유물과 모형을 전시한다. 특히 박물관 지하의 8전시실에는 채탄 과정, 지하 작업장 사무실에서 작업을 지시하는 모습, 여러 가지 갱도 유형 등을 전시해 광산의 위험성과 광산 노동자들의 힘겨운 생활을 느낄 수 있다.

드라마 ‘태양의 후예’ 촬영지(사진=최갑수 작가)

◇ 용암동굴, 검룡소 등 인기 관광지

태백은 아이들과 함께 돌아볼 만한 곳이 많다. 태백고생대자연사박물관은 전국에서 유일하게 고생대층에 건립된 고생대 전문 박물관으로 고생대 삼엽충, 두족류와 공룡 화석, 자체 제작한 영상물, 입체 디오라마 등을 전시한다. 지하 1층에는 화석 발굴 현장, 화석 탁본, 30억 년 지층 파노라마 등 다양한 체험전시실도 운영한다.

용연동굴은 국내 동굴 중 가장 높은 해발 920m 지점에 있다. 총 길이 843m로, 1억 5000만~3억 년 전에 생성된 것으로 추정된다. 동굴 내부에는 다양한 석순과 종유석, 석주 등이 즐비하다. 모양에 따라 드라큘라 성, 조스의 두상, 등용문 등 재미있는 이름을 붙여놓았다.

태백의 웬만한 고원지대는 1000m가 훌쩍 넘는다. 고원 도시 태백을 가장 잘 느낄 수 있는 곳이 매봉산(1303m) ‘바람의 언덕’이다. 고산준령을 배경으로 고랭지 배추밭이 끝없이 펼쳐지는데, 아쉽게도 지금은 배추를 볼 수 없다. 대신 산꼭대기에 늘어선 풍력발전기가 이국적인 풍경을 선사한다.

바람의 언덕에서 내려오는 길, 매봉산 아래 있는 ‘삼대강 꼭짓점’에 들러보자. 한강과 낙동강, 동해로 흘러가는 오십천의 경계가 되는 곳이다. 여기에 떨어진 빗물이 서쪽으로 흘러가면 한강이 되고, 남쪽으로 가면 낙동강, 동쪽으로 흐르면 오십천이 된다.

태백은 한강의 발원지 검룡소와 낙동강의 발원지 황지연못이 있는 땅이다. 4대강 가운데 두 강이 한 고장에서 발원한다는 사실이 놀랍다. 시내 한복판에 자리한 황지연못은 낙동강 1300리(약 525km)의 시작점이다. ‘동국여지승람’ ‘척주지’ ‘대동지지’ 등에 낙동강의 근원지라는 기록이 있다. 지금도 둘레 100m 소(沼)에서 하루 5000t의 물이 쏟아져 나오고, 연못 주변은 공원으로 조성되었다.

검룡소는 한강의 발원지다. 울창한 숲 속, 푸른 이끼 가득한 바위 웅덩이에서 하루 2000~3000t의 물이 샘솟는다. 오랜 세월 물줄기가 흘러 2m 정도 되는 암반이 구불구불하게 파였다. 이끼 가득한 암반 사이로 굽이쳐 흐르는 물줄기가 신비스럽다.

드라마 ‘태양의 후예’ 세트장에도 들러보자. 드라마에서 모우루중대와 해성병원 의료봉사단이 머물던 우르크 태백부대를 메디큐브와 막사 등으로 조성해 복원했다. 태백부대 옆에는 지진으로 무너진 우르크발전소가 있는데, 송중기가 송혜교의 신발 끈을 묶어준 곳이다.

◇여행메모

△여행코스= (당일) 황지연못→용연동굴→철암역, (1박 2일) 매봉산 바람의 언덕→검룡소→황지연못 태백고생대자연사박물관→태백석탄박물관→철암역

△가는길= 경부고속도로 신갈 JC→영동고속도로 여주 JC→중부내륙고속도로 감곡→영월→태백

△먹거리= 태백은 여느 산악 도시에 견줘 유난히 맛집이 많다. ‘맛 고을’이라고 불러도 될 정도다. 고깃집이 자주 눈에 띈다. 황지자유시장 골목을 비롯해 태백시에 한우 식당이 40여 개 있는데, 이름에 대부분 ‘실비’가 들어간다.

태백 사람들은 소 갈비살을 즐겨 먹는데, 석탄을 캐던 지역답게 연탄불로 굽는다. 숯보다 화력이 센 연탄이 육즙을 꽉 잡아주고 일정한 온도를 유지해, 고기 맛이 처음부터 끝까지 일정하다. 된장소면도 별미. 고기를 먹고 나서 멸치 국물로 끓인 된장찌개에 소면을 푹 담가 먹는다.

물닭갈비도 맛있다. 춘천식 볶는 닭갈비와 달리 갖은 재료를 쇠판에 넣고 육수를 부어 끓인다. 전골처럼 국물이 자작하다고 생각하면 된다. 역시 광부들이 즐겨 먹던 음식이라고 한다. 겨울이 긴 태백의 기후와도 무관하지 않다. 매봉산에서 찬 바람을 맞고 내려와 먹어도 좋다.

"세상을 올바르게, 세상을 따뜻하게" 이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유네스코 세계유산 근처에 3000채 아파트 건설
zatoichi
18
7
7
영화 <싱스트리트>의 배경이 된 도시, 더블린
Mapache
24
17
0
미국에 있는 악마의 탑.gif
Voyou
70
35
6
GIF
[펍 여행 일지]: 36. ASHTREE - 한국에서 수제 영국 맥주를 경험할 수 있는 장소
evantaylor0521
12
13
3
여러분, 충남 어디까지 가봤어요? 저도 다 둘러봤다고 말하기 힘들 정도로 충남에는 계절마다 예쁜 곳이 넘쳐나더라고요. 이번에 소개드릴 곳은 충남 가을에 가기 좋은 여행지 베스트 8입니다. 더불어 충남 여행도 하고 사진/ 영상 공모전에도 참여해 상금을 받을 수 있는 기회가 있으니 참여해보세요! ✅ 충남, 어디까지 가봤니? 영상, 사진 공모전 ✔ 접수 기간: 2020년 5월 17일(월) ~ 10월 29일(금)까지  ✔ 참가 자격: 충청남도를 사랑하는 누구나 ✔ 공모 주제: 충남의 관광지, 문화 유적지, 축제 등 아름다운 자연 경관과 나만 알고 있는 충남의 관광 명소면 어디든   ✔ 출품 한도: 사진은 1인 5점 이내, 영상은 1인 3점 이내 출품 가능 ✔ 영상 규격: 30초에서 3분 이내 ✔ 공모 방법: 충남 관광 홈페이지(tour.chungnam.go.kr)을 통해 접수 가능합니다. 1️⃣ 논산 온빛자연휴양림 ✔ 입장료 무료 ✔ 사방댐으로 형성된 호수로 주변 메타세콰이어가 아름다움 2️⃣ 공주 불장골저수지 ✔ 입장료 무료 ✔ 호수를 배경으로 커피를 마실 수 있는 엔학고레 카페가 있음 3️⃣ 공주 청벽산 (공주 일몰맛집) ✔ 주차 - 청벽가든 ✔ 2,30분이면 오를 수 있는 등산로이지만, 매우 가파름 4️⃣ 부여 성흥산성 (부여 일몰맛집) ✔ 주차장에서 포토존인 사랑나무까지는 도보로 10분에서 15분 5️⃣ 부여 백제문화단지 ✔ 입장료 대인 6,000원 ✔ 백제의 역사와 문화를 만날 수 있는 곳으로 엄청난 규모를 자랑함 ✔ 백제문화단지 옆에는 롯데아울렛 부여점이 자리함 6️⃣ 신성리 (서천 노을맛집) ✔ 입장료 무료 ✔ 우리나라 4대 갈대밭 중 하나로 금강 하굿둑을 배경으로 펼쳐지는 갈대밭이 그외 충남 가볼만한곳 https://www.youtube.com/watch?v=kZFahuj3i2E&t=363s
springlll8
21
28
0
엄마 아빠, 나 왜 버렸어요?
newsway
12
6
0
아프간 기여자들 한국 자립 및 정착 교육 본격적 시작..일부 여성들은 히잡도 쓰지 않은 채 생활
boogiewoogie
15
3
4
GIF
연천군 가볼만한 곳-임진강댑싸리공원
npong7
9
3
2
서해 바다 여행 2곳 대천해수욕장.무창포해수욕장 일몰과 해루질
homisook
7
4
3
여권 재발급한 방탄소년단
baaaaang
47
13
9
가을이 걷기 좋은 아름다운 길 7.jpg
CtrlZ
36
60
0
서울 이색데이트 3곳 실내 가볼만한곳
homisook
6
11
4
손자 보는 앞에서 며느리 성폭행한 시아버지 판결
M0ya
47
7
15
충격적인 대학생 단톡방 수준
fromtoday
14
4
3
10년 후에 괜찮을까? 일자리 줄어들 직업 & 늘어날 직업 [친절한 랭킹씨]
newsway
8
9
0
카카오 택시호출 장난질
fromtoday
8
3
1
미국 옐로스톤 국립공원 - 풍경사진
Voyou
25
16
1
검단 아파트가 가리는 김포 장릉의 뷰가 중요한 이유
M0ya
9
2
0
아름다운 풍경에 사연이 있어 더 아름다운 곳
Voyou
26
10
1
뼈푸른 생선 잡은 일본인.jpg
CtrlZ
23
3
5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