늘품체조, 숨겨져 있는 충격적인 사실 있다

사진-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

[이데일리 e뉴스 김민정 기자] ‘풍문쇼’가 ‘늘품체조 논란’의 모든 것을 공개했다.

지난 28일 방송된 채널A ‘풍문으로 들었쇼’(풍문쇼)에서는 최순실 게이트와 관련 의혹이 있는 늘품체조 시연회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한 기자는 “늘품체조에 숨겨져 있는 충격적인 사실이 2가지가 있다”고 말하며 늘품체조 시연회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박근혜 대통령이 입은 트레이닝복이 최순실 씨가 사전에 준비한 것이다”라며 “일명 강남의 샘플실이라고 불리는 곳에서 박근혜 대통령의 의상을 준비했다”고 말했다.

또한 “박근혜 대통령은 이 늘품체조를 사전에 미리 배우고 연습한 채로 시연회에 참석했다는 풍문이 돌고 있다”고 덧붙였다.

이에 홍석천은 “늘품체조 얘기가 나온김에 하이라이트 동작을 따라해보겠다. 정아름과 친분이 있다”고 말하며 논란에 중심에 선 늘품체조를 직접 따라했다.

이를 본 김가연은 “마치 걸그룹 안무같다. 동작들이 새롭지 않고 다 어디선가 본 것 같다”고 말했다. 실제 늘품체조를 만든 사람은 걸그룹 안무가.

MC 이상민은 역시 “동작들이 1970년부터 2000년대 유행했던 춤 집합소 같다”고 말해 눈길을 모았다.

`비정상회담` 전소미 "오디션 프로그램만 2번… 이제는 힘들다"

롤러코스터와 온천을 동시에? 日 색다른 `온천 테마파크` 화제

이러려고 회사 다니나…자괴감 드는 순간은?

이러려고 열심히 살았나…'순실증' 앓는 당신

테크스타트업 ・ 유럽여행 ・ 영화 ・ 자동차
"세상을 올바르게, 세상을 따뜻하게" 이데일리 뉴스를 만나보세요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