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를 육아에 동참시키는 방법

아빠를 육아에 동참시키는 방법

*각자 할 일을 분담하라.

그때그때 되는 대로 도와달라고 하기보다는 미리 아빠가 할 일과 엄마가 할 일을 정해둔다. 처음엔 아빠가 초보라는 점을 감안해 '아기와 놀아주기'와 같이 아주 손쉽게 할 수 있는 일을 하게 하고, 익숙해지는 것 같으면 점차 강도를 높여가도록 한다. 요일별로 나누거나, 아니면 먹이고 재우고 씻기는 등의 사안별로 나눠도 좋다.

*아기에 대한 아빠의 몫을 챙겨둔다.

아빠와 아기 사이에 깊은 사랑과 신뢰를 바탕으로 한 관계가 형성되기 위해서는 어떤 식으로든 아빠와 아기가 직접적으로 만나는 시간이 있어야 한다. 만일 엄마가 혼자서 모든 일을 다 해버리면 아빠가 아기에게 다가갈 틈이 없어져버린다. 아빠가 아무리 바쁘다고 해도 하루에 서너 가지 정도는 아기를 위해서 해줄 수 있는 것이 있다. 기저귀 갈기, 음악 들려주기 등 사소한 일이라도 아기를 위해 할 수 있는 일을 정해둔다.

*마음에 들지 않아도 모른 척한다.

아무래도 아빠는 육아나 집안일에서 엄마에 비해 서툴게 마련이다. 그러나 그렇다고 해서 엄마가 나서서 아빠가 할 일을 대신 해버리거나 매번 도와주거나 하는 것은 좋지 않다. 잘하면 잘하는 대로, 못하면 못하는 대로 아빠 혼자서 해내면서 익숙해지도록 내버려둔다.

*잘할 때는 아낌없이 칭찬해준다.

칭찬을 받으면 기분이 좋아지고 더욱 의욕적으로 잘해보려고 하는 것은 애나 어른이나 예외가 없다. 물론 아빠도 마찬가지다. 아빠가 해야 할 일을 무리 없이 잘해냈을 때는 아낌없이 칭찬을 해준다. 그러면 아빠는 자기가 정말 잘하는 줄 알고 더욱 잘하게 된다.

*게으름을 부리면 독촉한다.

아빠가 분담한 일을 제대로 하지 않을 때는 속으로만 끙끙대거나 그냥 모르는 척 넘어가 줄 것이 아니라 분명하게 표현하는 것이 좋다. 그래서 아빠에게 그건 이미 약속했던 사항이라는 사실을 상기시키도록 한다. 이 밖에도 아빠가 항상 하기 싫어하며 하지 않으려고 하는 일이 있다면 꼭 짚어서 해달라고 요구한다.

*일주일에 한 번은 아빠와 아기 둘만 재운다.

아기를 키우면서 가장 힘든 일 중의 하나가 바로 밤중 수유. 더구나 아기의 컨디션이 좋지 않은 날이나, 자다가 자주 깨서 보채는 아기라면 보챌 때마다 일어나 달래는 것도 보통 일이 아니다. 적어도 일주일에 한 번은 아빠와 아기 둘이서만 자도록 해본다. 아빠도 때때로 이런 힘든 경험을 해봐야 육아의 어려움을 느낄 수 있고 아기에 대한 사랑도 더욱 깊어진다.

*같이 일하고 같이 쉬도록 한다.

아빠가 아기를 돌보는 동안 엄마는 설거지를 한다든지 하는 식으로 역할을 분담해서 가사와 육아를 효율적으로 처리하도록 한다. 이렇게 하면 아빠가 혼자만 일을 한다고 생각하고 억울해하는 일이 없다. 또, 이렇게 같이 일하고 같이 쉬면 잠시나마 엄마와 아빠가 둘만의 시간을 가질 수도 있다.

UETV / 영화돋보기 / 일반인요리 / 민스쿨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