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냐 쇼핑몰 테러 사망자 68명, 인질 대부분 구출

케냐의 수도 나이로비 중심가 쇼핑몰에서 발생한 무차별 테러 공격으로 68명이 사망했다고 케냐 정부가 밝혔습니다. 케냐 적십자사는 22일(현지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웨스트게이트 쇼핑몰에서 추가로 9구의 시신을 수습, 현재까지 68명이 사망하고 200여 명이 부상했다고 전했습니다. 사망자 중에는 한국인 여성 강문희씨도 포함돼있습니다. 실종자 수는 49명이며, 이들은 쇼핑몰 안에 무장 테러범들에게 인질로 잡혀 있는 것으로 파악됐는데요. 케냐 국방부 대변인인 사이러스 오구나 대령은 이날 현지 방송에서 케냐 경찰과 군 특수부대는 이날 저녁 쇼핑몰을 장악한 테러범들에 대한 무장 진압을 시도, 인질들을 거의 구출하고, 쇼핑몰 대부분을 장악한 것으로 알렸습니다. 그러나 구출된 인질 숫자는 밝히지 않았습니다. 이번 쇼핑몰 테러는 소말리아 이슬람 반군단체 알샤바브로 알려졌는데요. 이들은 케냐가 소말리아에 군대를 파병한 것에 대한 보복으로 테러 공격을 벌였다고 주장했습니다.

시사 세계 연예 스포츠 누군가의 사연 등 모든 이슈에 대한 관심! SN이슈!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