엇갈리고 있는 밀란 형제의 행보

이탈리아하면 떠오르는 클럽들 중 하나인 AC 밀란과, 인터 밀란. 그만큼 '밀란 형제'는 이탈리아를 대표하는 클럽들인데요. 하지만 멤버의 세대 교체 실패와 잦은 감독 교체, 구단 내부 사정 등등 여러 문제가 꼬이며 중위권까지 내려가는 수모를 겪습니다.

이들이 참가하지 않는 '챔피언스 리그'도 이제 어색할 것이 없을 정도 입니다. 어쩌면 밀란 형제 중 한팀은 다음 시즌 별들의 무대에서 만날 수 있을 가능성이 높은 반면에, 한 팀은 유로파 리그 진출도 벅차 보입니다.

GIF

우선 '5년 째' 챔피언스 리그 진출에 실패하고 있는 인터 밀란. 작년 이맘때 인터 밀란은 꾸역 꾸역 승리를 챙기며 전반기 1,2위를 다투고 있었는데요. 하지만 올해는 정말 힘들어 보입니다. 프리 시즌때 부터 만치니가 구단 프런트와 마찰을 빚어왔고 결국 자진 사임 해버렸는데요. 후임자로 아약스를 이끌었던 데부어를 선임 했습니다. 아쉽게도 데부어는 짧은 기간 사이 인터 밀란에 자신의 색깔을 입히는 데 실패했고, 엎친데 덮친 격으로 성적 부진까지 겹치며 경질 당하게 됐습니다. 현재는 전 라치오 감독이었던 피올리가 팀을 이끌고 있으며 아직 팀은 정돈이 진행 중인 상태인데요.. 팀의 '주포' 이카르디가 꾸준히 득점을 기록하며 소년 가장 역할을 해내고 있다는 점만이 긍정적입니다.

GIF

반면 AC 밀란은 인터 밀란과는 대조된 행보를 보이고 있습니다. 시즌 초 최악의 이적 시장을 보냈다는 평가를 받으며 이번 시즌도 부진이 예상 됐는데요. 하지만 몬텔라 감독의 지휘 아래에서 똘똘 뭉치며 기강 잡힌 정신력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AC 밀란은 사수올로에게 3-1로 뒤지고 있던 경기를 4-3으로 대역전극을 만들어 내거나 '디펜딩 챔피언' 유벤투스를 1-0으로 꺾는 등 파란을 일으켰습니다. 거기다 이번 시즌 후반 막판에 결승골을 집어 넣은 경기도 많을 정도로 그들의 정신력과 집중력은 빛을 발하고 있죠. 스쿼드가 안정화 되있지 못하다는 점은 아쉽지만 올해 AC 밀란은 정말 달라진 모습을 보이고 있어 최근 어느 때 보다 기대치가 높아졌습니다.

밀란 형제의 부활을 바라는 사람은 많을 것입니다. 필자도 같은 생각을 하고 있는 사람들 중 하나이구요. 밀란 형제의 부활과 함께 세리에의 경쟁력도 다시금 높아 질 수 있다고 생각하는데요. 이들이 부활하여 유벤투스의 독주를 저지했으면 하는 바람이 있습니다. 빙글 유저 분들의 생각은 어떤가요?

킹파이 갓파이 짱파이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