명상과 노래의 공통점?

현대인들은 하룻동안 수 많은 스트레스와 만나며 생활한다. 그 스트레스들은 몸에 긴장을 주게 되는데 주로 미간, 턱 주위, 뒷목에서 어깨로 이어지는 승모근에 집중된다. 명상을 하고 긴장을 풀다보면 저 부분들이 스르르 이완됨을 느낄 수 있다. 노래도 비슷하다. 저 부분이 긴장된 상태에서는 제대로된 발성이 어렵다. 오디션프로그램을 보면 노래는 잘하는데 몸에 힘이 들어가서 아쉽다. 좀 빼면 훨씬 좋아 질거다. 이런 말이 종종 들린다. 긴장이 되어있단 말이다. 어떻게 해야 힘을 뺄까? 그 느낌이 궁금하다면 명상을 권하고 싶다. 편안하게 이완된 상태에서 내면과 연결된 상태에서 부르는 노래의 힘은 어마어마 할 것이다. 조용히 눈을 감고 호흡에 집중해보자. 그리고 긴장된 몸이 이완되는 과정을 지켜보며 미소지어보자. 참 신기하다.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