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노해의 걷는 독서 12.24

어린아이의 천진한 기도는 하늘에 닿는다

무력한 자의 간절한 기도는 하늘에 통한다

정의를 위해 외치는 기도는 하늘을 울린다

-박노해

Ethiopia, 2008. 사진 박노해

https://www.facebook.com/parknohae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박노해의 걷는 독서 2.18
poetphoto
6
3
0
박노해의 걷는 독서 2.28
poetphoto
4
1
0
박노해의 걷는 독서 2.19
poetphoto
8
2
0
(펌) 수상한 청도 대남병원 (깁니다)
n0shelter
137
57
10
그대가 최선을 다했다면 그 이훈 어쩔 수 없었달
baeksams
11
3
0
두 눈을 감아도 너의 사랑이 보일 만큼
ceg122
10
7
1
박노해의 걷는 독서 2.24
poetphoto
5
2
0
박노해의 걷는 독서 2.22
poetphoto
11
4
0
롤러코스터 인생
psh72928
7
1
1
(감동ㅠㅠ) 대구, 지키러 갑니다...
quandoquando
225
27
42
싱글벙글 면접 카톡 레전드 모음.jpg
real896pc
45
6
10
  <나를 키우는 말 죽이는 말>    말하는 것을 보면  그가 어떤 사람인지 알 수 있다.   자기가 쏟아낸 말이  그대로 쌓여 복이 되기도 하고  화가 되기도 한다.  그렇기 때문에  입을 열기 전에  한번 더 생각하는 것이 좋다.  지금 이 말을 해도 되는지,  이 말로 인해  피해를 보는 사람은 없는지,  이 말을 듣는 사람은  어떤 생각을 하게 될지,   생각나는 대로 뱉어내는 사람은  그 말로 인해 주변은 물론  자신도 피해를 입게 된다.   "입과 혀"는  화와 근심의 근본이며,  몸을 망치는 도구와 같다  -명심보감-  물고기는 언제나 입으로 낚인다 인간도 역시 입으로 걸린다 -탈무드-    -'리더의 언어' 중- ​ 
plus68
11
4
1
빨리빨리의 민족...
quandoquando
55
5
3
박노해의 걷는 독서 2.26
poetphoto
7
3
0
좋은 사람
werio
3
0
0
SMPark21st
3
5
0
[퍼오는 공포썰] 사이비 종교 끝장낸 썰
ofmonsters
69
19
13
비밀
foryoupoem
7
3
1
일본 방송발 한국의 코로나 대응.jpg
n0shelter
61
16
9
#끄적.. 묻는다. 나에게 혹은 너에게 어디까지 갈꺼야? 어디서부터 시작할거야? 이제 그만 움직일때 안되었니? 얼마나 더 이러고 있을까.. 얼마나 더 이러고 싶은거니? 정말 네가 원하는 것이 정말 마음이 편하니..
hyunToT
9
5
0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