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통사 LTE 평균 다운로드 속도 전년비 2.2%↑

미래부, 2016 통신서비스 품질평가 결과 발표…지하철 내 와이파이 서비스는 미흡

올해 이동통신사의 LTE 서비스의 평균 다운로드 속도는 120.09Mbps로 전년 대비 2.2(117.5Mbps)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미래창조과학부와 한국정보화진흥원은 이같은 내용을 담은 ‘2016년 통신서비스 품질평가’ 결과를 28일 발표했다.

LTE 서비스 업로드 속도는 41.83Mbps로 전년 대비 55.8%(26.84Mbps)나 품질이 향상됐다.

3G 서비스와 와이파이 다운로드 속도 또한 각각 4.75Mbps에서 5.59Mbps, 91.87Mbps에서144.73Mbps로 늘었다.

지하철의 경우 역사 내 AP가 기가급 단말기로 교체되면서 와이파이 전송속도가 4배 가량(66.87→270.4Mbps) 증가했다.

그러나 SK텔레콤과 KT가 제공하는 객차 내 와이파이 서비스는 품질이 미흡해 개선을 요구했다고 미래부는 설명했다.

1Gbps급 유선인터넷을 갖춘 KT와 LG유플러스, CJ헬로비전 등 6개 기업의 평균 다운로드 속도와 업로드 속도는 각각 895.7Mbps, 916.08Mbps로 측정됐다.

미래부는 올해 7월말까지 이통사가 공개한 통신서비스 지역 총 42개 행정동을 시범 점검한 결과 19개소에서 개선점이 발견돼 이통사에 시정을 요구했다.

양환정 미래부 통신정책국장은 “전년도 품질 미흡지역을 재검검해 개선 여부를 확인했고, 품질 미흡지역을 개선해 나갈 것”이라며 “통신사들이 이용자에게 정확한 커버리지 정보를 제공할 수 있도록 점검하겠다”고 말했다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