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의 신기한 구름들

유용한 어플과 게임,유머와 명언을 연재하는 빙글러입니다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일본의 보상금을 받았어야 했다고 주장하는 사람들에게 김복동 할머니가 말씀하신다. "위로금 받아서 할매들 팔아먹은 것밖에 더 됩니까?" 할머니...ㅠㅜ
plus68
12
2
8
충격의 한국드라마 일본판 포스터 디자인
GomaGom
19
2
4
2020년 6월 1일(월) 추천 시사만평!
csswook
9
1
0
아기 고양이가 되어 가족을 찾아온 할머니
GGoriStory
36
3
1
2. 여자가 진정 원하는 것 목숨을 되찾은 아더 왕에게는 이제 자신이 가장 총애하는 거웨인의 결혼에 대한 근심이 남겨졌다.    그러나 거웨인은 정말 대단한 사람이었다. 늙은 마녀와 즉시 결혼을 감행했고     역시나 마녀는 결혼하면서부터 마녀다운 최악의 매너와 태도로 거웨인을 비롯한 모든 사람을 대했다.     그럼에도 거웨인은 한 번의 성냄이나 멸시함이 없이 오로지 자신의 아내로서 마녀를 대했다.    그리고 첫날 밤. 거웨인은 자신의 인생에 있어서 최악의 경험이 될지도 모르는 첫날 밤을 맞으려 숙연히 침실에 들어갔는데    웬걸... 침실에는 이제껏 거웨인의 인생에서 본 적이 없는 절세의 미녀가 침대위에서 그를 기다리고 있었다.     놀란 거웨인의 물음에 미녀는 말했다.    자신이 추한 마녀임에도 항상 진실로 대했고 아내로 인정하였으므로 그에 대한 감사로     이제부터 삶의 반은 추한 마녀로 나머지 반은 이 아름다운 미녀로 있겠노라.    그러면서 마녀는 거웨인에게 물었다.    낮에 추한 마녀로 있고 밤에 아름다운 미녀로 있을 것인가,    아니면 낮에 아름다운 미녀로 있고 밤에 추한 마녀로 있을 것인가 선택을 하라고.    거웨인은 이 진퇴양난의 딜레마에서 선택을 해야만 했다.    만일 낮에 아름다운 미녀로 있기를 바란다면 주위의 부러움을 사겠지만 밤에 둘만의 시간에 추한 마녀로 변한다면 어찌 살 것인가.    아니면 반대로 낮에 추한 마녀로 있어 주위사람의 비웃음을 사더라도 밤에 둘만의 시간은 아름다운 미녀로 변해 살 것인가.    당신이라면 어떤 것을 선택하겠는가?    먼저 당신이 선택을 하고 난 다음 거웨인의 대답을 들어보면 어떨까.    거웨인은 “당신이 직접 선택하시오~” 하고 마녀에게 말했다.    그러자 마녀는 그 말을 듣자마자 고마워하며     이제부터는 항상 아름다운 미녀로 있겠노라고 했다는 것이다.    그 이유인즉 거웨인이 마녀에게 직접 선택하라고 할 만큼    마녀의 삶과 결정권, 그리고 마녀 자체를 존중해주었기 때문이라는 것이었다.   
www1369987
22
2
0
GIF
코로나 때문에 미쳐가는 자취생ㅋㅋㅋㅋㅋㅋㅋ
xxcxx
37
3
6
포항 불륜 이전에 핫했던 대구 불륜 사건.jpg
quandoquando
73
26
16
짤줍_705.jpg
goodmorningman
135
8
17
응급의학과 전문의가 절대 하지말라고 당부하는 것.jpg
ggotgye
61
10
13
이해하면 개소름돋는 썰 모음
dhadam
8
3
0
기억해줘요, 잊혀지지않을 날
khr6429
7
0
0
코로나19로 순삭된 대한민국 2020 상반기 모아보기
ggotgye
79
18
9
GIF
[박대영목사의 글을 펌] 이용수 할머니! . 할머니가 도움 받는 것은 당연한 게 아니라 겁나 감사한 겁니다. 무려 30년 동안이나 그 거리에서 곁을 지켜준 분들에게 할머니가 더 요구할 수 있는 게 없습니다. 죽을 때까지 같이 고생해야 직성이 풀리시렵니까? 윤미향씨 계속 곁에 붙어 있는다고 일본이 변합니까? 윤미향씨 떠난다고 정의연대가 문 닫습니까? 그만큼 날을 세워서 자기 권리를 인정 받겠다고 사셨으면 이제 윤미향씨나 활동가들의 권리도 챙겨주고 그분들의 삶도 신뢰하고 존중해줘야 하지 않습니까? 어른답지 않게 왜 이러십니까? . . 왜 사회가 NGO 활동가들을 만만하게 대하지요? 그 박봉으로 명예, 자부심, 자존심, 가치, 명분 뭐 그런 거 아니면 버틸 수 없는 자리 아닌가요? 순백의 정결함과 끝까지의 희생과 헌신을 감히 요구할 권리, 이용수 할머니에게 눈꼽만큼 없습니다. 후원자들에게도 없습니다. (기자들 느그들은 아예 없고!) . . 후원하는 나보다 더 거지 같이 살아야 한다고 여깁니까? 후원하는 나도 못 보내는 자녀 유학을 후원 받는 활동가는 보내면 큰 일 납니까? 나는 시민단체의 가치에 후원한 것이지 활동가들을 고용한 게 아닙니다. 고작 그런 후원금으로 갑질을 하는 게 말이 됩니까? . . 목소리 없고 얼굴 없던 할머니들 지금껏 뒷바라지 했습니다. 그런데 도움 받는 세월 길어지니 이제는 자기들 때문에 활동가들이 밥 먹고 살고 있다고 착각하는가 봅니다. 이런 걸 "어처구니 없는 갑질"이라고 부르는 겁니다. 자신이 윤미향씨를 국회의원 만들어준 것으로 착각해요. 오늘 털고 떠나도 그간 고마웠다고 해야지 어디 감히 떠나느냐고 그럽니까? 정의연대가 자선단체도 아닌데 왜 돈을 자기들한테 썼느냐 마느냐 합니까? 할머니들 만큼이나 일본놈들한테 당하고도 보상 못 받은 사람들 수도 없이 많습니다. 우리 조상들도 그래요. 사과도 없어요. 그런데 할머니들의 고통이 이만큼 조명되는 건 활동가들과 시민들의 헌신과 호응 때문입니다. 아주 예외적인 정의요 혜택입니다. 기대하는 해결까지는 아주 길이 멀지만 그래도 기적 같은 이 현상에 감사해야 하지 않습니까? 시위만으로 안 되니 국회에 들어가서 뭔가 해보기도 해야 하지 않습니까? . . 할머니, 이제 그만 이용당하세요. 이렇게 가다가는 자신은 후손에게 아무 것도 못 남겨주고 떠날 것 같은데 같이 고생한 윤미향씨는 호의호식 한다고 여기시는 겁니까? 윤미향씨는 일본놈들에게 피해 입은 분이 아닙니다. 자기 인생이 있습니다. 돈이 아쉬우면 사과니 정의니 하는 주장 하지 말고 일본이 내민 돈 받으시면 됩니다. 할머니 없어도 정의연대 활동은 계속 되니까요. 그 돈 받으셔도 할머니 비난할 사람 없습니다. . . 마을활동하는 분들에게 들으니, 활동가들을 향한 공무원들 고압적인 태도는 다반사고 도움을 받는 분들이 '받아주니 고마워 해라'는 식의 태도 역시 만연하여 있는 것 같습니다. 순수한 자원봉사 아니면 인정 안 해주겠다는 식으로 증빙을 요구하는 행정 때문에 남아 날 활동가 없을 것 같습니다. 자기 돈 내주는 것도 아니면서 자기가 주인 노릇하는 건방진 것들 앞에서 활동가들이 인내하는 거 보고 있습니다. 다들 그러면 안 되는 거 아닙니까? ​ . . 시민활동가 여러분들 힘내십시오. 그대들이 무한존경을 받고, 그렇게 애써 활동하면서도 자식도 잘 키우고, 유학도 보내고, 집도 장만하는 그런 세상이 오면 좋겠습니다. 그거, 돈 준다고 해도 못할 일이잖아요. . . 지금 이 사태 시민단체의 투명성이 이슈가 아니라 윤미향씨 국회 가는 거 불편하게 여긴 아베파의 준동이 본질이잖아요.
hyun3788
8
1
2
요즘 도로에 출몰하는 신종 고라니.gif
ggotgye
28
4
23
GIF
짤모음_18
dhadam
43
5
6
GIF
영화보다 더 영화같은 운명적 만남.jpg
xxcxx
39
5
4
스무디한 스케이트보딩
jeongj267
16
1
1
GIF
전설의 연쇄수면마 .jpg
xxcxx
28
3
3
■382 캣그라스 첫 시식 0..0
ys7310godqhr
17
2
14
코스트코 가격표의 비밀
ggotgye
90
222
4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