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들에게 보여 주지 말아야 할 좋지 않은 습관들

아이들에게 보여 주지 말아야 할 좋지 않은 습관들

1. 자기 비판

부모들은 습관적으로 자기 비하를 하는 경우가 많다. 특히 여성들은 출산 후 처녀 때의 몸매로 돌아가지 못해 허리 사이즈나 몸무게에 대해 한탄하는 말을 하곤한다. 자녀 앞에서는 절대 해서는 안될 말이다. 특히 딸 아이 앞에서는 주의해야 한다. 무심코 들은 한마디가 아이로 하여금 허리사이즈나 몸무게에 과민한 반응을 보여 나쁜 식습관을 갖게 될 수가 있다.

2. 감정적 음식 섭취

슬프거나 기쁘다고 음식을 섭취하지 마라. 아이들에게 나쁜 메시지로 전달될 수가 있다. 감정 변화가 심한 아이들은 부모의 감정 음식 섭취를 본받아 더 많은 음식을 섭취해 비만을 초래할 수가 있다.

3. 너무 많은 문자 메시지, 이메일, 수다

자녀에게 지나치게 많은 전자기기 사용을 노출시키지 마라. 은연 중에 몸에 배어 식사 때도 문자 메시지를 주고 받게 된다. 이런 때 아이들을 말리면 '엄마는' 하고 무시를 당할 수가 있다. 건강한 식사는 식사 자체에 집중하는 것이다. 스마트폰, 인터넷 등의 사용에 대해서는 시간 제한을 하자. 거기에 부모도 예외가 돼서는 안된다. 가족과 함께하는 건강한 저녁 식사가 소아 당뇨를 줄인다는 연구 보고서가 있다.

4. 기분 나빠 한잔

회사에서 기분 상하는 일이 있었던 날, 집에 돌아오면 한잔 하는 경우가 많다. 술이나 혹은 드링크로 기분을 푸는 것은 바람직하지 않다. 아이들에게 전염(?)된다. 술보다는 운동으로 스트레스를 푸는 모습을 보이자.

5. 모든 것에 대한 경쟁심 유발

은연 중에 부부가 하는 말 중에 '옆 집 누구누구는…'이다. 부부가 나누는 이런 대화, 절대 하지 말아야 하는 말이다. 비교 경쟁은 아이들을 긴장 시키고 긴장은 건강에 악영향을 미친다. 대신 아이가 잘한 것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말자. 비교 차원에서보다 아이가 스스로 잘한 것에 대한 칭찬을 해줄 때 건강하게 자란다.

6. 험담

험담은 열등감에서 나온다고 한다. 우리가 생각없이 주변의 사람들을 헐뜯을 때 아이들이 그대로 배워 사용하게 된다. 두 말할 것도 없이 좋지 않은 습관이다. 특히 텔레비전을 보다 보면 연예인들에 대한 가십이 방영되기도 한다. 전문가들은 이럴 경우 급히 채널을 돌려 버릴 것을 권한다.

7. 실수 감추기

사람은 완벽하지 않다. 누구나 실수하기 마련이다. 부모가 자녀 앞에서 실수했을 때 대부분은 두루뭉술하게 넘어가 버리게 된다. 나중에 아이들도 자라서 그 모습 그대로 따라서 한다. 사회 생활에 좋지 않은 영향을 미친다는 것은 자명한 사실이다. 자녀 앞에서 실수하거나 좋지 않은 모습을 보였을 때 최고의 교육 기회로 삼아보라. '이건 아빠 잘못이야. 미안해' 이런 솔직한 모습을 보고 자라면 나중에 자녀들이 자라서도 이런 모습을 보일 것이고 주변으로부터 솔직함을 칭찬받는 사람이 될 것이다.

UETV / 영화돋보기 / 일반인요리 / 민스쿨
Follow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아이에게 '나쁜 엄마'라고 원망받는 엄마들의 말습관
bookbanggu
6
12
0
책 한권 읽는데 며칠이 걸린다면..
5minutereading
463
931
51
[이슈 콕콕] 해로움이 괴물급이라 ‘액체괴물’인가?
newsway
1
5
0
dominico1120
59
199
4
[영재발굴단] 아이가 너무 똑똑하고 눈치까지 빨라서 생긴 비극...ㅠㅠ
optimistic117
98
31
23
아이의 성격형성에 중요한 '훈육 후 30분'
dominico1120
114
313
0
"이번만 봐드립니다. 아버지."
real896pc
108
23
6
우울한 엄마 vs 게으른 엄마, 누가 나을까?
papervores
82
65
6
공부하기 싫을때 보면 자극이 되는 공부명언
samsuk33
90
177
12
유세윤과 아들이 하는 창의적인 놀이법
water101
167
152
12
무단결근 5회…해고된 워킹맘과 두 개의 시선
newsway
8
2
3
내가 솔직하게 살아야 하는 10가지 이유 나는 멋진 인간이 되지는 못할망정 쪽팔리게는 살고 싶지는 않다. 거짓말은 참 쉽다. 당장 나의 허물을 가려주고 고고한 선비처럼 기품있게 보일수 있고 그럴듯한 좋은 포장지는 될수 있다. 물론 내용물은 썩어가고 있지만... 나는 그리고 우리는 거짓말에 익숙해졌다. 거짓말로 순간의 위기를 돌파할수 있다. 아니 그 순간 눈을 찔끔 감아주면 된다. 모른척 하면 된다. 나의 모습을 아무도 안봤으면 그만이다. 나의 잘못을 가리기 위해서 우기면 된다. 화를 내고 욕을 하고 때리면 된다. " 기억이 나지 않습니다." " 이게 다 너를위해서 한거야 " " 난 몰라! 너의 잘못이야 " " 우리는 침탈한것이 아니라 경제발전을 도와준거야" " 나의 재산은 28만원이야! 맘대로해 " 지난 날 내 삶을 돌아보면 나 역시도 무수한 자기합리화(거짓말)속에서 살아왔다. 지금도 이따끔 보이지 않는 거짓말을 한다. 하얀 거짓말이란 없다. (그냥 내 생각) 그건 그럴수밖에 없는 자기 상황을 누군가에게 이해받고 싶을 뿐이다. 어찌됐든 진실을 말하지 않는 것이다. 솔직담백한 사람은 굳이 자기합리화도 안하고 하얀거짓말이라는 단어를 쓸 필요가 없다. 솔직하게 사는 것은 위험하지 않을까? 비겁해지고 때로는 적절한 거짓말을 하면 당장 나를 보호할수 있는데 말이다. 물론 그렇다고 삶의 융통성까지 버리며 위험하게 살자는 것은 결코 아님 거짓말을 일삼는 사람은 거짓말을 할수밖에 없는 핑계로 융통성을 이야기 한다. 솔직한 사람은 스스로가 융통성의 경계(지혜)를 분명하게 알고 살아간다. 솔직하게 살아가는 사람에게는 융통성이 허용될지 몰라도 자기합리화(거짓말)에 물든 사람은 이미 자신이 어둡게 물들었기 때문에 그 무엇도 다 거짓말이 된다. 독사가 먹은 물은 모두다 독이 되듯 말이다. 나는 아직도 솔직하지 못한 사람이다. 내 자신에게 솔직한 사람이 되기위해 오늘도 나를 돌아보며 한발짝씩 걸어간다. 우리는 왜 솔직하게 살아야 하는가? 나는 몇가지 이유를 찾아봤다. 1. 쪽팔리게 살지 않아도 된다. 2. 내가 만든 가짜 포장지속에서 더이상 살지 않아도 된다. 3. 자신을 속이는 사람은 결국 타인도 속이게 된다. 4. 나의 거짓은 결국 드러나게 되고 그에 따른 고통과 대가는 처절하리만큼 혹독하다. 5. 빨리 벌을 받고 광명을 찾을수 있는 기회를 얻는다. 6. 솔직한 사람은 무의식과 곧바로 소통이 가능하다. 7. 솔직함 =>자존감 => 자신감 => 멘탈갑 타인배려=>사랑자비=>자유행복 8. 삶이 힘들지언정 최소한 두렵지는 않다. 9. 뒤를 보지 않아도 된다. 앞만 보고 살수 있다. 10. 내가 나에게 있어서 최고의 친구가 된다. 물론 이 솔직함을 잘 유지시키기 위해서는 지혜라는 큰 스승이 필요하다. 지혜롭지 않고 솔직한 사람은 남의 감정을 배려하지않고 자기 맘대로 막말 하는 어리석은 사람이다. * 어릴때 오락실에서 도둑질을 했다. 죽도록 맞았다. 그뒤로 도둑질 안함 ^^* 김영국 행복명상센타
kungfu1
5
2
0
나이들면 후회하는 37가지
iloa
92
173
6
'어연번듯하다' 하면 떠오르는 게 있을까요?
baedalmaljigi
2
1
0
공부 효율을 올리기 위한 9가지 과학적 학습법
samsuk33
80
176
1
엄마, 친구가 나보고 주워왔대.
water101
128
32
25
2020 대학수학능력시험 간식영역 [인포그래픽]
visualdive
5
9
0
김수미가 잠든 6살 딸에게 새끼손가락 걸고 한 맹세
water101
110
20
7
언제나 이기는 멘탈 갑의 비법
iloa
59
121
1
[친절한 랭킹씨] 수험생 기분 잡치는 말 1위 “누구는 수시…”
newsway
4
1
0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