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 건강 해치는 생활습관

무심코 하는 위 건강 해치는 생활습관

차앤유클리닉

우리의 일상 생활 속 무심코 하는 생활습관들 중에 위 건강을 해치고 소화기 질환을 키우는 원인이 되는 것들이 있다는 사실, 알고 계신가요? 특히 평소에 소화불량 등 가벼운 위장질환에 자주 시달리신다면 다음과 같은 생활습관이 있지 않은지 살펴보셔야 합니다.

무심코 하는 위 건강을 해치는 생활습관들에 대해 차앤유와 함께 알아보아요~

1. 속이 더부룩할 때 탄산음료를 마신다.

속이 더부룩하고 소화가 안 될 때 콜라나 사이다 마시는 분들? 손 한번 들어보세요~!

시원한 탄산음료를 마시면 속이 뻥 뚫리는 느낌을 받고 소화제를 먹는 것보다 몸에 부담도 덜 하리라고 생각하는 사람들이 많지만 이는 일시적인 효과일 뿐! 습관적으로 탄산음료를 마시면 소화장애를 유발할 수 있답니다.

특히 위장장애가 있는 사람에게 탄산음료는 금물인데, 탄산음료가 식도와 위를 연결하는 하부식도괄약근의 기능을 약화시키기 때문에 위산이 역류해 오히려 소화에 방해를 줄 수 있어요.

또한 폐경기 여성이나 장기간 침상에 누워있는 환자들의 경우 탄산음료에 들어 있는 카페인이 칼슘의 흡수를 방해하고 소변을 통해 칼슘배출을 증가시켜 결국 칼슘 부족 상태를 유발시킬 수 있으므로 주의해야 합니다.

2. 속이 쓰릴 때 우유를 마신다.

우유가 알칼리성이기 때문에 위산을 중화시키고 위 점막을 보호해준다고 알고 있는 사람들이 많지만 이는 잘못된 생각입니다. 우선 우유는 알칼리성이라기보다는 중성에 가깝다는 것!

우유를 마시면 위 점막을 감싸주기 때문에 잠시 동안은 속 쓰림이 완화되는 느낌을 받을 수 있지만, 이후 우유에 함유된 칼슘 등에 의해 위산이 촉진되므로 오히려 속을 더 쓰리게 할 수 있어요. 속쓰림, 상복부 불편감 등의 증상이 있을 때는 우유를 마시지 않는 것이 좋습니다.

3. 식후에 습관처럼 커피 한 잔을 마신다.

밥 먹고 나면 꼭 커피가 떠오르는 분들 계시죠?

식후 커피 한잔은 위액의 분비를 촉진시켜 소화를 도와주고 각성 효과를 주어 업무에 집중력을 더해 주는 효과가 있지만 커피는 위장 질환을 악화시키는 요인이 되기도 합니다.

탄산음료를 마셨을 때와 마찬가지로 커피에 들어있는 카페인이 식도와 위장 사이를 막고 하부식도괄약근의 기능을 약화시켜 위산 역류, 급성·만성 장염이나 복통을 동반한 과민성 대장질환을 유발하기도 합니다.

따라서 뭐든 적당히! 커피도 매일 식후에 습관처럼 마시기 보단 조금씩 줄여가면서 마시는 것이 위 건강에도 좋아요.

4. 과음 후에 습관적으로 토한다.

술을 너무 많이 마셔서 어쩔 수 없이 토하는 것은 위장이 알코올을 더 이상 받아들일 수 없다는 신호라고 볼 수 있는데요. 술을 마실 때마다 습관적으로 토한다면 일단 알코올 흡수는 줄어들어 일시적으로 위가 편하고 술이 깨는데 도움이 될 수는 있지만, 위와 달리 보호막이 없는 식도는 위에서 나온 위산에 반복적으로 노출되기 때문에 역류성 식도염이 생기기 쉽습니다,

또한 심한 구토는 위, 식도 접합부에 산으로 인한 손상을 입혀 습관적으로 피가 입으로 나오는 '말로리 바이스 증후군'의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과음 후 습관적으로 토하는 것도 좋지 않지만 그보다는 과음부터 해서는 안 되겠죠?

지금까지 무심코 하는 생활습관들 중 위 건강을 해치는 습관들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많은 도움 되셨나요?

'습관이 무섭다' 라는 말이 있듯 건강에 좋지 않은 습관은 앞으로 고쳐나가야겠죠?

차앤유클리닉

아름다움을 향한 진실된 도전! 서울 강서구 NO1 피부클리닉 차앤유입니다. 피부,미용,건강 정보를 전달해드립니다. http://www.cnuclinic.co.kr
Follow
4.7 Star App Store Review!
Cpl.dev***uke
The Communities are great you rarely see anyone get in to an argument :)
king***ing
Love Love LOVE
Download

Select Collections